UPDATED. 2019-12-10 21:47 (화)
'할리우드급 관종' 한서희 정다은 열애 인정?… "'쇼윈도 커플' 하겠다" 왜?
상태바
'할리우드급 관종' 한서희 정다은 열애 인정?… "'쇼윈도 커플' 하겠다" 왜?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0.08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와 '얼짱시대7' 출연자 정다은의 열애설이 예측할 수 없는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다. 한서희는 정다은과의 열애설을 전면 부인했으나 이내 인정했고, 이어 "쇼윈도 커플 하련다"라는 입장을 전하며 혼란을 더하고 있다.

한서희 정다은 열애설은 지난달 25일 정다은의 인스타그램 사진에서 시작됐다. 정다은은 한 여성과 손을 잡고 있는 사진을 올리며, 해당 사진에 한서희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한 바 있다. 이에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지자 한서희는 "아는 사이인 건 맞는데 사귀는 사이는 아니다"라며 "정다은은 스무살 때 알았던 언니다. 현재 5개월째 사귀는 남자친구가 있다"고 해명했다.

왼쪽부터 한서희, 정다은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왼쪽부터 한서희, 정다은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이후 지난 5일 두 사람은 각자 인스타그램에 베트남 다낭에서 여행 중인 사진을 올려 또 다시 열애설에 불을 붙였다. 한서희는 다음날 "남자친구가 있다고 했을 때는 정말 있었고 현재는 결별한 상태"라며 "정다은 언니 때문에 결별한 것은 아니고 남자친구의 심각한 집착 때문"이라고 밝혔다.

또한 "여러분이 무엇을 원하는지 또 무슨 그림을 보고 싶은 건지는 알고 있으나 전혀 그런(연인) 사이는 아니므로 그만 엮어달라. 다은 언니가 저에게 호감이 있는지는 모르겠다"고 열애설을 부인했다.

하지만 한서희는 지난 7일 정다은과 함께 한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연인 코스프레하냐"는 댓글에 "대중들이 떠먹여줘도 아니라고 한다"며 "여러분이 생각하는 것보다 사귄 지 오래 됐을 것"이라고 답하며 정다은과의 열애설을 인정하는 듯 보였다.

하지만 다음날인 8일 오전 한서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딱히 인정한 적 없다고 생각했는데 기사가 떴다. 그냥 여러분이 원하시는 대로 '비즈니스' 해 보겠다"라고 말하는 영상을 올렸다. 이에 덧붙여 "인정한게 됐는데 아니라고 다시 해명하기도 뭐하다"라며 "그냥 쇼윈도 커플 하겠다. 유튜브도 할 것"이라며 열애를 억지로 인정한 듯한 발언으로 혼란을 가중시키고 있다.

왼쪽부터 정다은, 한서희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왼쪽부터 정다은, 한서희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동성열애 해명부터 인정, 이어 '쇼윈도' 발언까지 나흘 만에 이뤄진 한서희의 이슈 메이킹 행보에 누리꾼들은 "북치고 장구치고 꽹과리까지 친다", "한국에 있을 '관종(관심을 받고 싶어 하는 사람)'이 아니다. 할리우드로 가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는 1995년생으로 올해 나이 24세다. 빅뱅 탑과 함께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지난 2017년 9월 서울고등법원에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보호관찰 120시간, 추징금 87만 원 등을 선고받았다.

1994년생으로 올해 나이 25세인 정다은은 지난 2013년 종영한 '얼짱시대7’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으며 당시 '남자보다 잘생긴 여자'로 소개되며 인기를 끌었다. 정다은은 지난 2016년 지인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징역 1년 10월형을 선고받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