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8:20 (금)
미스터트롯, 2030의 '원픽'은? 이찬원 임영웅 주목
상태바
미스터트롯, 2030의 '원픽'은? 이찬원 임영웅 주목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01.17 12: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17일 새벽 시작된 '내일은 미스터트롯' 온라인 투표가 10시간 여 만에 참여자 수 17만 명을 넘어섰다!

부모님 버전 '프로듀스 101'라고 불렸던 트로트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터트롯'. 그러나 본격적인 경연이 시작되면서 '미스터트롯' 참가자 개개인의 매력이 드러나 나도 모르게 '입덕했다'는 2030의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방송 이후 젊은 세대의 마음까지 저격한 '트로트 원픽'을 꼽아봤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진또배기'로 마스터들의 '올하트'를 받은 이찬원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 확신의 '입덕상'… '찬또배기' 이찬원

지난 주 2회 방송에서 이성우의 '진또배기'로 마스터들의 '올하트'를 받은 이찬원을 향한 관심이 심상치 않다. 지난 밤 3회 방송 이후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차지하고 온라인 커뮤니티에 별명인 '찬또배기', '진또배기' 등이 인기 키워드로 떠오르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네이버 TV에 공개된 이찬원의 예선 영상은 6800개의 '좋아요'를 얻었으며 동시에 SNS를 통해 '이찬원을 투표한다'는 계정이 여럿 등장하면서 이찬원 인스타그램 속 사진, 신동 시절 출연했던 '스타킹', '전국노래자랑' 영상을 공유하는 등 아이돌 못지 않은 인기를 예상케 하고 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지난 16일 3회 방송부터 시작된 본격 1라운드 경연의 첫 번째 경연팀은 리더 양지원과 이찬원, 김희재, 김경민, 김수찬이 모인 신동부였다. 전원 예선 '올하트' 합격에 빛나는 이들은 정통트로트인 현철의 '내 마음 별과 같이'를 선곡해 율동을 함께 선보이며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했다.

합숙 도중 양지원과 김수찬이 선곡과 편곡 과정에서 마찰을 빚었지만 실력은 실력. 이들은 마스터들의 '올하트'를 받아 전원합격했다.

본선 2차 경연까지 안정적으로 진출한 이찬원은 예선 당시 최단시간 '올하트'를 받을 정도로 인정받은 실력에 수줍은 성격, '시골 강아지' 같은 외모까지, 2030의 '원픽'으로 앞으로 행보에 기대가 모인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예선 2위인 '선'에 선정되며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는 임영웅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 눈에 띄는 반전 매력?… 예선 '선'에 빛나는 임영웅

첫 방송에서 어머니를 향한 마음을 담아 노사연의 '바램'을 불러 "진심이 느껴지는 노래"였다는 극찬을 받은 임영웅은 예선 2위인 '선'에 선정되며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네이버 TV에 공개된 임영웅의 예선 영상이 67만 조회수를 돌파한 것은 물론, 지난 16일 현역부A 멤버들과 함께한 본선 경연 영상 역시 전체 영상 인기 순위 상위권을 유지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지난 16일 1라운드 경연에서 임영웅이 속한 현역부A팀은 영탁이 달리기에서 꼴찌를 하면서 예상치 못하게 '댄스 트로트'를 부르게 됐다. 정통 트로트만을 불러왔던 몸치 임영웅은 춤의 기본기부터 익히느라 곤욕을 겪기도 했다.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방송 화면 캡처]

 

마스터 박현빈의 '댄싱퀸' 무대를 위해 빨간색 무대 의상을 입고 등장한 현역부A팀은 가창력은 물론이고 안무까지 한 팀 같은 호흡을 선보이며 '올하트'를 받아 전원 합격했다.

예선에서 담백하지만 탄탄한 가창력을 통해 차분하고 진중한 면모를 보이던 임영웅의 반전 무대에 시청자들이 반응했다. 2030을 넘어 전 세대를 '저격'할 임영웅의 인기를 감히 예상해본다. 

이외에도 현역부A 장민호, 신동부 김수찬, 아이돌부 황윤성 등이 주목받으며 쟁쟁한 경연을 이어가고 있는 '미스터트롯'. 과연 '프로듀스 101' 시리즈 못지 않은 투표 경쟁이 있을지 시선이 모인다.

한편 지난 16일 밤 10시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3회는 분당 최고 시청률 19.9%(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수도권 기준), 전체 시청률 17.7%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지상파-종편 프로그램 중 단연 압도적인 1위의 자리에 앉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