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5-29 18:26 (금)
오리온, 마켓오 네이처 간편 한끼식사 '오!그래놀라' 상품 2종 출시
상태바
오리온, 마켓오 네이처 간편 한끼식사 '오!그래놀라' 상품 2종 출시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5.07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 편의성 등 소비자 트렌드 반영해 브랜드 라인업 강화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오리온이 체형관리에 신경 쓰는 이들에게 간편한 한끼가 될 수 있는 제품울 추가로 동시 출시했다.

오리온은 7일 “간편대용식 브랜드 ‘마켓오 네이처’의 신제품 ‘오!그래놀라 단백질’과 ‘오!그래놀라바 카카오&유산균볼 미니’를 출시하고 브랜드 라인업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오!그래놀라 단백질은 건강 및 체형관리에 관심이 높은 소비자들을 타깃으로 손쉽게 한 끼를 해결하면서 단백질 섭취도 가능하도록 설계한 제품. 통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와 렌틸콩을 넣고 고소하고 달콤한 넛츠 캐러멜 맛을 더해 영양과 맛을 강화했다.

 

오리온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 단백질’와 ‘오!그래놀라바 카카오&유산균볼 미니’가 7일 출시됐다. [사진=오리온 제공]

 

오!그래놀라 단백질 50g과 우유 250㎖를 함께 먹으면 달걀 약 3개 분량의 단백질 17g 충족이 가능해 단백질 1일 영양성분 기준치의 31%를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다. 오리온은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근육 생성 및 유지, 체중조절 등을 위해 간단하게 즐길 수 있는 단백질 제품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는 점에 착안해 오!그래놀라 단백질을 출시했다는 게 오리온 관계자의 설명이다.

오!그래놀라바 카카오&유산균볼 미니는 기존 ‘오!그래놀라바 카카오&유산균볼’을 먹기 좋은 한 입 크기로 선보인 제품. 취식 편의성을 추구하는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해 원하는 만큼 섭취량을 조절할 수 있다. 지난 2월 출시한 ‘오!그래놀라바 카카오&유산균볼’은 카카오의 달콤한 맛과 견과류, 유산균볼이 함유된 것이 특징으로, 부담 없이 그래놀라를 즐기고 싶어하는 젊은층 사이에서 인기를 끌면서 두 달 만에 누적판매량 70만 개를 돌파했다.

마켓오 네이처 오!그래놀라는 바쁜 현대인들이 시간과 장소의 제약 없이 간편하게 한 끼 식사를 할 수 있도록 선보인 간편대용식 제품. 국산 쌀과 통귀리, 통밀, 호밀 등을 그대로 가공해 만든 ‘오!그래놀라’ 6종(검은콩, 과일, 야채, 카카오, 딸기, 단백질)과 ‘오!그래놀라바’ 4종(검은콩, 무화과베리,단호박고구마,카카오&유산균볼(미니))이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최근 간편대용식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는 가운데, 소비자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해 브랜드 라인업을 강화했다”며 “소비자 타깃에 맞춘 다양한 제품들로 그래놀라 시장을 지속 확대해 가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