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6 23:00 (목)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해수욕장 환경정화
상태바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해수욕장 환경정화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7.24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bhc치킨 대학생 봉사단체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주말 피서지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해바라기 봉사단 4기 1조는 지난 주말(18, 19일) 인천시 중구에 위치한 을왕리해수욕장에서 쓰레기를 수거하는 봉사활동을 벌였다.

이번 활동은 본격적인 무더위와 함께 하계 휴가철이 시작되면서 해수욕장 이용객이 증가함에 따라 각종 쓰레기가 늘어난 것을 감안해 기획했다. 봉사단은 "특히 맨발로 모래사장을 걷는 피서객의 부상을 방지하는 한편 쓰레기 더미에서 먹이를 찾는 인근 동물의 안전을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봉사단은 플라스틱, 담배꽁초 등 쓰레기가 집중 투기된 지점 위주로 피서객이 버린 쓰레기를 수거하며 청결하고 안전한 해수욕장 조성을 위해 힘썼다. 또 모은 플라스틱 쓰레기로 백사장에 ‘NO PLASTIC’ 글씨를 만들어 피서객에게 쓰레기 무단 투기에 대한 경각심을 일깨우는 한편 성숙한 시민의식 함양을 강조하는 환경보호 캠페인을 진행하기도 했다. 

bhc치킨 대학생 봉사 단체인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주말 피서지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사진=bhc치킨 제공]

봉사에 참여한 이지연 해바라기 봉사단 단원은 “매년 반복되는 피서지 쓰레기 무단 투기 문제의 실태를 꼬집고 피서객에게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진행된 의미 있는 봉사에 참여해 뿌듯했다"고 밝혔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 부장은 “이번 봉사단 활동으로 올바른 휴양 문화가 확산되길 기대한다”며 “하반기에도 bhc치킨은 해바라기봉사단의 지속적 지원은 물론 각종 사회공헌 활동(CSR)을 펼치며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널리 알릴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bhc치킨이 2017년 발족한 해바라기 봉사단은 도움이 필요한 곳을 직접 발굴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대학생 봉사단체다. 현재 4기가 활동 중이며 취약계층은 물론 최근에는 자전거 도로 안전 점검, 유기동물 보호소 방문 등 사회적 관심이 요구되는 봉사까지 범위를 넓히며 본사의 나눔 경영을 함께 실천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