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0 16:06 (금)
반려견 간식에 바늘을 섞었다? 이유가 '소름'
상태바
반려견 간식에 바늘을 섞었다? 이유가 '소름'
  • 뉴시스
  • 승인 2020.07.24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애견 간식에 바늘을 넣어 뿌린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안산상록경찰서는 24일 "재물손괴 미수 혐의로 A(40대)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달 10일 오후 강아지 간식용 소시지에 바늘을 넣어 거주하는 아파트 단지 곳곳에 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사진=뉴시스]

다행히 해당 간식을 먹고 다친 반려견은 없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개들이 시끄러워서 그랬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