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14 17:54 (금)
하이트진로, 홈술·혼술족 위한 '달코올' 망고링고 디지털광고
상태바
하이트진로, 홈술·혼술족 위한 '달코올' 망고링고 디지털광고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7.29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새 옷을 입은 '망고링고'의 디지털 광고가 공개된다.

하이트진로는 29일 "신개념 과일믹스주 선두주자 망고링고의 디지털 광고를 선보이고 여름 성수기 가정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고 밝혔다. 디지털 광고는 총 2편으로 유튜브,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29일부터 동시 공개된다.

"이번 광고는 '우리 집에 망고가 자란다'는 슬로건 아래 망고링고를 즐기는 순간들을 재밌고 흥미롭게 담아냈다. 의외의 공간인 냉장고나 옷장에서 망고나무가 등장하는 독특함과 망고캐릭터를 통해 제품 콘셉트를 강조했다. 또 알코올이 아닌 ‘달코올 2.5%’로 망고링고의 달콤상큼한 맛을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새 옷을 입은 '망고링고'의 디지털 광고가 29일 공개된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1편 '첫만남'편은 무언가를 바라보며 놀라는 표정으로 사진을 찍는 여성 모델 앞에 주렁주렁 망고가 달린 망고나무가 옷장 밖으로 튀어나온다. 2편 '맵단'편은 매운 떡볶이를 먹은 모델이 냉장고로 달려가 냉장고 문을 열자, 망고나무가 냉장고 밖으로 튀어나온다.

이후 모델의 손으로 망고 하나가 톡 떨어지면, 망고가 ‘읏짜’ 자기 몸을 들어올려 제품을 보여준다. 망고링고를 잔에 따라 맛있게 마시는 모델과 망고 캐릭터들이 뒹굴뒹굴 굴러와 자기 몸을 들어올려 망고링고 제품을 보여주며 광고가 마무리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새로움과 다양성을 추구하는 소비자의 요구를 반영해 새단장한 망고링고의 디지털 광고를 제작했다"며 "과즙미 터지는 달달한 망고링고의 맛으로 시장 성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6년 처음 출시된 망고링고는 망고 과즙(2.3%)이 함유된 알코올 도수 2.5도의 저도주로, 망고의 달콤하고 상큼한 맛이 청량감과 조화를 이뤄 부드러운 목넘김 덕에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기를 끌었다. 지난 6월 맛있고 가볍게 주류를 즐기기 원하는 '홈술족', '혼술족' 소비자들을 위해 가정용 캔 500㎖, 355㎖ 제품 패키지 디자인을 새롭게하고 과일믹스주 시장 재도약에 나섰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