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08:23 (금)
[스냅샷Q] 두산 최주환의 뜨거운 방망이
상태바
[스냅샷Q] 두산 최주환의 뜨거운 방망이
  • 손힘찬 기자
  • 승인 2020.08.26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잠실=스포츠Q(큐) 글ㆍ사진 손힘찬 기자] 최주환이 두산 베어스를 4연승으로 이끌었다. 

최주환은 25일 잠실구장에서 펼쳐진 2020 신한은행 SOL(쏠) KBO리그(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와의 홈경기에 5번 타자 2루수로 선발 출전, 5타수 3안타(1홈런) 3타점 2득점으로 맹활약해 팀의 10-8 승리 선봉에 섰다.

그의 활약을 돌이켜본다. 

경기 시작에 앞서 타격 훈련에 임한 최주환. 무더운 날씨임에도 표정이 밝다.  

출발부터 산뜻했다. 2회말 첫 타석, KIA 선발 이민우를 상대로 0의 균형을 깨는 좌월 솔로포를 작렬했다. 시즌 11호 홈런. 

KIA가 5-6으로 따라붙은 7회말 1사에서는 안타로 출루한 뒤 김재환의 투런포 때 득점했다. 김재환과 함께 더그아웃으로 돌아와 축하받는 최주환.  

그러나 최주환은 8회초 1사에서 수비 실책을 저지르고 말았다. 이어 구원투수 홍건희가 3연속 사사구로 무너져 멋쩍게 됐다. 스코어는 8-8. 

심기일전한 최주환은 엎지른 물을 직접 주워 담았다. 

8회말 1사 만루 찬스에서 우중간 2타점 적시타를 때렸다.  

두산은 최주환 덕에 4연승을 내달렸다. 선두 NC 다이노스에 3경기, 2위 키움 히어로즈에 2.5경기 뒤진 3위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