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01 11:24 (목)
롯데백화점 노원점 '500만 캠핑족 여기 모여라'
상태바
롯데백화점 노원점 '500만 캠핑족 여기 모여라'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9.16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롯데百, 9월 18일(금)부터 3일간, 가이아캠퍼, 곰지락 등 11개 캠핑 브랜드 행사 전개
- 국내 캠핑 인구 500만 추산, 트렌드로 자리 잡아… 최근 3개월 캠핑 용품 10% 신장
- 현대자동차와 협업, 차박 캠핑 가능한 주력 SUV모델인 GV80 모델 캠핑용품과 함께 전시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롯데백화점이 500만 캠핑족 잡기에 나섰다.

캠핑아웃도어진흥원에 따르면 2018년 약 400만 명으로 집계됐던 캠핑 인구가 올해 상반기에는 40% 가량 늘어난 500만 명 이상으로 추산된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가 라이프스타일의 변화를 야기하면서 캠핑이 해외여행을 대체하는 트렌드로 자리잡아 하반기에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롯데백화점은 16일 "아웃도어 상품군 매출도 최근 3개월 동안 3% 신장했으며 특히 캠핑과 트래킹 용품을 많이 취급하는 브랜드의 경우 10% 이상 신장했다"고 밝혔다.

SNS에서도 캠핑 관련 게시물은 수백만 개에 육박한다. 해시태그 '#캠핑' 게시물은 370만 개 이상이며, '#차박캠핑' 10만 개, '#감성캠핑’ 50만 개, 캠핑 입문자를 가리키는 ‘#캠린이’ 7만 개 등 종류도 다양하다. 과거 3040 남성들이 주도하던 캠핑이 다양한 연령대와 성별로 확산된 것도 큰 특징으로, 2030과 여성들에게 인기를 끌면서 캠핑 용품들의 컬러도 다양하게 출시되고 있다.

롯데백화점이 500만 캠핑족 잡기에 나섰다. [사진=롯데백화점 제공]

이에 롯데백화점은 올 가을 캠핑을 준비하는 고객들을 위해 노원점에서 오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도심에서 만나는 캠핑’ 이라는 테마로 ‘캠핑&아웃도어 in the City’ 행사를 진행한다.

노원점의 경우 캠핑 장소로 유명한 포천 등 경기북부 지역과 밀접해, 다른 점포에 비해 캠핑 수요가 높은 게 특징이다. 최근 8월에는 캠핑과 트래킹 용품을 취급하는 캠핑어패럴 브랜드 ‘스노우피크'가 신규 입점했으며, 오는 18일에는 ‘피엘라벤’을 오픈할 예정이다. 또 지난달 진행한 '차박&캠핑 페어'의 경우 비가 오는 날씨임에도 불구하고 일일 고객 300명 이상 집객되고, 매출 2000만 원 이상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이에 롯데백화점 노원점은 규모를 키워 오프라인에서 만나기 어려운 유명 캠핑 브랜드들과 함께 캠핑족 잡기에 나섰다. 하이엔드 아웃도어 브랜드의 캠핑라인을 체험존과 함께 선보이고, 11개의 유명 캠핑브랜드의 다양한 상품을 직접 체험해보고 구매할 수 있는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루프탑텐트로 유명한 ‘가이아캠퍼’, 캠핑관련 예능에서 유명세를 탄 ‘곰지락’, ‘러프네이처’, ‘웨스턴소울’ 등 총 11개의 캠핑용품업체가 참여한다.

또 이번 '캠핑&아웃도어 in the City'는 현대자동차 동북부지역본부와 협업해 현대자동차의 주력 SUV모델인 GV80 모델이 캠핑용품과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이종성 롯데백화점 노원점 점장은 “사회적 상황 변화에 따른 캠핑과 아웃도어 시장의 빠른 성장과 더불어 고객의 니즈도 다양해지고 있다”며 “기존 백화점에서 볼 수 없던 차별화된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고 고객에게 다양한 쇼핑 기회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