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1 15:28 (토)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생태공원 환경정화 활동 구슬땀
상태바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생태공원 환경정화 활동 구슬땀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9.28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여의샛강생태공원서 생태계 교란하는 유해식물 제거와 쓰레기 수거 등 봉사활동
- bhc치킨, 꾸준한 봉사단 활동 지원으로 나눔과 상생의 가치 확산에 기여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bhc치킨 대학생 봉사 단체 ‘해바라기 봉사단’이 시민의 휴식처인 생태공원을 찾아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

해바라기 봉사단 4기 2조는 지난 25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샛강생태공원에서 생태계 교란을 일으키는 유해식물 제거와 쾌적한 공원 조성을 위한 쓰레기 수거 등 환경정화에 부족한 일손을 보탰다. 이날 봉사활동은 샛강을 위탁운영 중인 사회적협동조합 '한강' 소속 생태전문가의 생태 해설과 안내를 받으며 진행됐다.

이번 봉사활동은 공원 내 토종식물을 유해식물로부터 보호해 생태계 건강성과 식물 다양성을 확보함과 동시에 시민들이 이용할 자연학습장으로서 깨끗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사진=bhc치킨 제공]

이날 봉사단원들은 토종식물의 자생을 방해하는 대표적인 유해식물 가시박, 도깨비 가지, 돼지풀 등에 대한 사전교육을 받은 뒤 공원 일대에서 자라고 있는 생태계 교란종을 찾아 제거작업을 진행했다. 또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본 공원 일부 지역을 중심으로 쓰레기를 수거하는 활동도 벌였다.

이날 봉사활동은 마스크 착용과 체온 체크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방역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단원들은 "꾸준한 관리가 필요한 생태공원에 집중호우로 인해 더욱 부족해진 일손에 작게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서 보람을 느꼈다"며 "생태공원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환경보호에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은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곳을 봉사단원이 직접 발굴해 진행한다'는 콘셉트의 대학생 봉사단체로 현재 4기째 활동 중이다. bhc치킨은 활동에 따른 비용을 전액 지원하고 있으며 향후 활동별 우수자를 선정해 소정의 장학금을 전달할 예정이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 부장은 “해바라기 봉사단은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그동안 복지센터를 비롯해 학교, 농촌 등 다양한 현장을 찾아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실천하고 있다”라며 “이들의 열정이 지속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전폭적인 지원은 물론이며 이를 통해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확산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