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5 19:11 (수)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수확기 바쁜 농가에 도움 손길
상태바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수확기 바쁜 농가에 도움 손길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10.20 15: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bhc치킨이 농번기 일손 부족을 호소하는 농가에 지원의 손길을 뻗었다.

bhc치킨은 20일 “대학생 봉사 단체인 ‘해바라기 봉사단’이 가을철 수확기를 맞아 일손이 부족한 농가를 찾아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해바라기 봉사단‘ 4기 1조는 지난 17일 경기도 여주시에 있는 ’평리자연농원‘을 방문해 버섯 수확으로 바쁜 농가에 일손을 보탰다. 

[사진=bhc치킨 제공]

 

이번 봉사활동은 가을 시즌을 맞아 시작되는 수확기에 사회적 거리두기가 장기화함에 따라 일손 구하기가 어려워진 농가에 도움을 주고자 기획해 진행됐다.

bhc치킨은 “농가를 방문한 봉사단원들은 전문가로부터 녹각영지버섯의 수확 방법에 대한 교육을 받은 후 정성스럽게 키운 버섯 수확에 나섰다. 수확 후 판매를 위한 선별 작업과 포장 작업을 이어 나갔다. 이외에도 버섯 재배지와 주변 환경 정화 활동에도 구슬땀을 흘리며 이날 봉사활동을 마무리했다”고 전했다.

봉사에 참여한 봉사단원들은 “직접 농가를 방문해 새로운 품종으로 시장을 개척하는 농가의 노력에 새삼 놀랐다”며 “봉사활동이 농가 소득에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 일손이 부족한 농가 현실에도 사회적 관심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2017년 시작으로 올해 4기가 활동하고 있는 ‘해바라기 봉사단’은 사회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곳을 찾아 다양한 활동을 펼치는 대학생 봉사 단체다. 특히 봉사단원이 직접 봉사활동을 기획하고 진행하는 등 능동적이고 자율적인 대표적 대학생 봉사 단체로 자리 잡았다. ‘해바라기 봉사단’ 4기는 다음달까지 봉사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bhc치킨은 활동에 따른 비용 전액을 지원과 향후 활동별 우수자를 선정해 소정의 장학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김동한 bhc치킨 홍보팀 부장은 “우리 사회를 이끌어갈 젊은 청년들이 나눔과 상생의 가치를 이해하고 체득하는 것이 봉사단의 취지”라며 “현재 봉사단은 이번 농가 활동을 비롯해 소외된 이웃을 위해 다양한 곳에서 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앞으로도 봉사단 활동을 적극 지원해 나눔과 상생의 의미를 더욱 확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