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16 16:32 (토)
쿠쿠, 해외 온라인 쇼핑몰 공략… 대표 'K-가전' 인기
상태바
쿠쿠, 해외 온라인 쇼핑몰 공략… 대표 'K-가전' 인기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10.26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코로나 19의 전세계적인 확산으로 해외에서도 온라인으로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이 급증하면서 쿠쿠의 주방 및 생활가전이 현지 온라인 유통채널에서 영향력을 확대하고 있다.

종합 건강 생활가전 기업 쿠쿠는 중국과 싱가포르 현지 온라인 쇼핑몰에 직접 셀러(Seller)로 참여해 현지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쿠쿠는 26일 "중국의 티몰에서 올해 4월부터 7월까지 매출이 월 평균 약 180% 증가했으며, 싱가포르 큐텐의 경우 올해 5월부터 7월까지 월 평균 매출이 약 3200%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사진=쿠쿠 제공]
[사진=쿠쿠 제공]

 

중국 대표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의 티몰(天猫)에서 현지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밥솥을 중심으로 한 프리미엄 제품이 좋은 실적을 거두고 있다는 것이 쿠쿠 측의 설명이다. 쿠쿠는 "대표 제품인 트윈프레셔와 IH 압력밥솥은 중국어 음성 안내, 중국인 취향에 맞춘 죽 매뉴얼 강화 등 현지 맞춤 기능과 독보적인 디자인이 매출 실적에 기여하고 있다"고 전했다.

또한, 쿠쿠는 싱가포르의 대표 온라인 쇼핑몰인 큐텐과의 전략적인 협업을 통해 현지 온라인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쿠쿠는 "큐텐의 9월 전체 식기세척기 매출 중 1위를 기록한 '마시멜로 식기세척기'는 복잡한 시공이 필요 없는 무설치 방식에 컴팩트한 사이즈로 공간 활용도가 높아 싱가포르 내 수요가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쿠쿠 마시멜로 식기세척기는 올해 7월부터 큐텐의 식기세척기 카테고리 내 매출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여기에 지난 달 스팀핏 다리미가 디지털 카테고리에서 가장 많이 팔린 제품으로 올라서면서 싱가포르 내 브랜드 인지도도 높아지고 있다.

이에 쿠쿠는 "중국과 싱가포르 온라인 시장의 성공적인 안착을 기반으로, 뛰어난 제품력과 기술력을 보증하는 대표적인 ‘메이드 인 코리아(Made in Korea)’ 가전 브랜드로서 해외 온라인 시장에서 영향력과 점유율을 확대하며 성장세를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쿠쿠 관계자는 “중국과 싱가포르 현지 온라인 쇼핑몰에 한국 본사가 셀러로 참여해 소비자들의 니즈를 반영한 상품 구성과 적극적인 마케팅으로 좋은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본사 차원에서 해외 이커머스를 직접 공략해 해외 매출을 지속적으로 증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