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2-05 19:31 (토)
"온라인 시험 보는데 신음 소리가" 원어민 교수실서 벌어진 일
상태바
"온라인 시험 보는데 신음 소리가" 원어민 교수실서 벌어진 일
  • 스포츠Q
  • 승인 2020.11.05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익대에서 원어민 교수가 온라인시험 도중 음란물을 재생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이에 학교 측은 진상조사에 착수했다.

28일 대학가에 따르면 홍익대 온라인 커뮤니티 에브리타임에는 지난 26일 원어민 A 전임교수가 비대면 시험 도중 음란물로 추정되는 동영상을 재생했다는 게시글이 올라왔다.

당시 A교수의 카메라는 꺼진 상황이었으나 마이크가 켜져 있어 학생들은 교수가 재생한 것으로 보이는 음란물 소리를 들은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뉴시스]

또 한 학생은 지난해 A교수로부터 개인적으로 식사를 하자는 요구를 받았다는 주장도 한 것으로 확인됐다.

홍익대는 A교수에게 이 같은 사실에 대한 경위서를 요청한 상황이다. 조사 결과에 따라 징계위 개최 여부 등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뉴시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