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5 19:02 (월)
LG생활건강, 2020 中 광군제 성료… 역대 최대 매출액
상태바
LG생활건강, 2020 中 광군제 성료… 역대 최대 매출액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11.12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LG생활건강이 올해 중국 광군제에서 역대 최대 매출을 경신했다.

차석용 대표가 이끄는 LG생활건강의 후, 숨, 오휘, 빌리프, VDL, CNP 등 6개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가 올해 광군제에서 15억5천만 위안화(약 2600억원) 매출을 기록하며, 전년대비 174% 신장하는 성과를 거둬 역대 최대 매출을 경신했다고 12일 밝혔다.

 

후 '천기단 화현' 세트[사진=LG생활건강 제공]
후 '천기단 화현' 세트 [사진=LG생활건강 제공]

 

LG생활건강에 따르면 이번 광군제에서 ‘후’는 지난해 대비 181% 신장한 매출을 기록했다. 이로써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 매출 순위에서 에스티로더, 랑콤에 이어 3위에 올라서며, 뷰티브랜드 10억 위안화(약 1680억원) 브랜드 클럽에 입성했다. 

특히 후의 대표 인기 제품인 ‘천기단 화현’ 세트는 티몰 전체 카테고리 중 매출 기준으로 화웨이, 애플에 이어 3위를 차지했으며, 이는 지난해보다 200% 증가한 76만 세트를 판매한 큰 성과이다. 또한 처음으로 뷰티카테고리에서 1위를 기록한 가운데, 기초 스킨케어 카테고리에서는 지난해에 이어 2년째 1위를 차지했다.

LG생활건강 측은 "숨은 전년대비 92% 신장하며, 국내 럭셔리 뷰티 브랜드 중 3위를 차지했으며, 이밖에 오휘 783%, CNP 156%, 빌리프 153%, VDL 7% 등 럭셔리 화장품 브랜드의 매출이 전년 대비 높은 성장을 보였다"고 밝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