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6 11:11 (화)
업텐션 비토 코로나19 확진, 가요계 전체 '날벼락'
상태바
업텐션 비토 코로나19 확진, 가요계 전체 '날벼락'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11.30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그룹 업텐션 비토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가운데, 업텐션과 함께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 출연했던 가수들과 스태프들 모두 비상이 걸렸다.

30일 드리핀 측 관계자는 스포츠Q(큐)에 "인기가요에 출연한 드리핀 멤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으며, 이외 비투비 포유, 블링블링, 나띠, 스테이씨, 우즈, 에스파, 엔시티 등 출연자 역시 선제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으러 갈 예정이라고 알려졌다.

 

업텐션 비토 [사진=스포츠Q(큐) DB]
업텐션 비토 [사진=스포츠Q(큐) DB]

 

이날 업텐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는 "당사 소속 아티스트 업텐션 비토 군이 코로나19 양성 판성을 받았다"면서 "비토 군은 지난 29일 스케줄 종료 후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통보받아 검사를 받았고, 30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같은 날 업텐션 공식 홈페이지에도 "금주 예정되었던 업텐션 후속곡 방송 활동 및 사인회 등이 취소되었음을 알려드린다"며 업텐션 비토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알렸다.

이어 "비토 군과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텝,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방역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며 "향후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며, 당사는 다시 한번 아티스트 관리 및 향후 코로나19 위생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업텐션은 지난 9월 아홉 번째 미니앨범 '라이트 업(Light UP)'을 발매한 뒤 최근까지 활발하게 활동했다. 지난주에는 후속곡 '데스티니(Destiny)'로 28일 MBC '쇼 음악중심'과 29일 SBS '인기가요'에 출연했다. 이에 티오피미디어 측은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방송활동을 진행하게 되어 방송 관계자 및 관련 스텝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28일 방영된 MBC '쇼 음악중심'에는 업텐션 외에 진행을 맡은 SF9 찬희, 아이즈원 김민주와 씨엔블루, 비투비 포유, 악뮤(AKMU), 엔시티 유(NCT U), 후이, 스트레이키즈, 에스파, 헨리, 노라조, 모모랜드, 나띠, 우아(woo!ah!), 트레져, 비에이이173(BAE173), 안다은이 출연했다. 29일 SBS '인기가요'에는 앞선 출연자 이외에 진행을 맡은 몬스타엑스 민혁, 엔시티 재현, 에이프릴 나은과 드리핀, 루시(LUCY), 블링블링, 스테이씨(STAYC), 우즈(WOODZ), 쿠잉 등이 출연했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30일 드리핀 측 관계자는 스포츠Q(큐)에 "인기가요에 출연한 드리핀 멤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MBC '쇼 음악중심'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출연자 확진 소식을 들은 두 동선을 파악하고 방역을 진행했다"며 "출연자들에게도 이 사실을 알렸으며, 스태프들은 순차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지침에 따라 재택 근무 등으로 자가 격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 "향후 방송 편성 일정에 대해서는 명단 파악이 끝나고 나면 추후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SBS '인기가요' 제작진은 "전 출연자, 스태프에게 사실을 알렸다. CCTV 영상 등을 확보해 동선 및 밀접접촉자를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각 가요 관계자들에게 인기가요 측은 "확인 완료까지는 시간이 다소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며 "불필요한 억측은 자제하시고, 가요계를 함께 이끌어가는 동업자라는 마음으로 필요한 정보들을 선제적으로 파악하시고, 필요한 경우 저희와 바로 공유해주시길 부탁드린다"는 공지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1일 생방송을 앞두고 있던 SBS MTV '더쇼' 측은 공식입장을 통해 "대부분의 아티스트가 음악방송 동선이 겹친다는 점을 고려하여 아티스트 및 스태프 등 보호 차원에서 1일 생방송 예정이었던 ‘더쇼’는 결방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확진자인 업텐션 비토와 직접 접촉하지 않았다 하더라도 관련 스태프와의 접촉이 우려되는 상황, 가요계 관계자들 모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