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8:20 (금)
대한체육회, 쇼트트랙 국가대표 노진규 선수 위로금 전달
상태바
대한체육회, 쇼트트랙 국가대표 노진규 선수 위로금 전달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4.01.29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신석주 기자] 대한체육회(회장 김정행)는 29일 소치 동계올림픽을 대비해 쇼트트랙 국가대표 강화훈련 중 부상을 당해 입원 치료중인 노진규에게 위로금 1000만원을 전달했다.

노진규는 지난 15일 훈련 도중 낙상으로 왼쪽 팔꿈치가 골절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는 과정에서 골육종 암세포가 발견돼 제거 수술을 받고 현재 원자력병원에 입원 치료 중이다.

체육회는 소치 올림픽에 참가할 수 없게 된 노진규에게 위로와 함께 속히 쾌유되기를 기원하는 마음에서 위로금을 전했다.

chic423@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