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22:37 (금)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2020 헬스케어 부문 '브랜드가치 1위'
상태바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2020 헬스케어 부문 '브랜드가치 1위'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12.21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안마의자 브랜드 바디프랜드가 '2020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에서 헬스케어 브랜드 중 1위, 대한민국 전체 브랜드 중 29위를 기록했다.

바디프랜드가 최근 브랜드가치 평가기관 브랜드스탁이 발표한 ‘2020년 대한민국 100대 브랜드' 평가에서 브랜드가치 평가모델지수(BSTI) 864.1점을 기록하며 29위에 올랐다고 21일 밝혔다. 

이는 작년 37위에서 8계단 상승한 순위로, 헬스케어 브랜드 중에서는 압도적인 1위다. 유사업종 코웨이(40위), 한샘(92위) 등은 물론 삼성, LG 등 굴지의 대기업 가전 브랜드인 삼성 비스포크(48위), LG 올레드 TV(66위)보다 높다. 페이스북(37위), 유튜브(44위), 메르세데스 벤츠(86위) 등 글로벌 브랜드도 큰 차이로 제쳤다.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바디프랜드는 '인류 건강수명 10년 연장'을 목표로 최근 5년간 안마의자 연구개발에 약 614억 원을 투자했고 매년 투자를 늘려가며 새로운 헬스케어 기술 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각 분야 전문의와 의료 전문인력으로 구성된 '메디컬R&D센터'를 비롯, 기술, 디자인까지 아우른 3대 융합연구조직을 운영 중이며, 특히 센서와 IoT(사물인터넷)로 생체신호를 측정하는 제품 출시를 준비 중이다. 여기서 추출되는 빅데이터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하는 기술은 세계적 수준에 도달해 있다는 설명이다.

바디프랜드는 지난 6월 의료기기 시장에도 진출했다. 목 추간판(디스크) 탈출증, 퇴행성 협착증 치료 목적을 위한 견인 의료기기 ‘팬텀 메디컬’은 출시 직후부터 큰 인기를 모으며 바디프랜드 대표 의료기기로 발돋움했다. 바디프랜드는 내년에도 다양한 헬스케어 솔루션을 장착한 의료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장기화로 ‘건강’, ‘언택트’, ‘집콕’ 등 트렌드에 따라 안마의자가 인기를 끌면서 소비자의 발길이 증가한 것도 브랜드 가치를 상승하는데 기여했다는 것이 바디프랜드의 분석이다.

브랜드스탁 관계자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집콕 문화 확산에 따라 생활가전, 헬스케어 브랜드 등이 큰 상승폭을 보였다. 바디프랜드의 경우, 탄탄한 기술력을 가진 헬스케어 기업으로써 2020년 한 해 동안 꾸준히 그 가치를 높이며 대한민국 브랜드 20위권에 안착한 점이 주목된다”고 설명했다.

박상현 바디프랜드 대표이사는 “유례없는 코로나19 팬데믹 사태에서도 올 한 해 바디프랜드는 ‘건강수명 10년 연장’을 목표로 꾸준히 달려왔다. 앞으로도 IoT(사물인터넷), AI(인공지능) 기술 등 다양한 분야와의 융복합을 통해 안마의자를 ‘헬스케어 로봇’으로 진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