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1 19:51 (월)
하이트진로 스페셜 호프 앙코르 시리즈 2탄, '슈퍼 아로마' 컴백
상태바
하이트진로 스페셜 호프 앙코르 시리즈 2탄, '슈퍼 아로마' 컴백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1.21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하이트진로가 미국 스페셜 호프를 내놓았다. 

김인규 대표의 하이트진로는 21일 "맥스 아메리칸 스페셜 호프 2021을 출시했다"며 "전국 대형마트에서 한정 판매한다"고 밝혔다. 

6년 만에 돌아온 맥스 아메리칸 슈퍼 아로마다. 하이트진로는 지난해 스페셜 호프 앙코르 시리즈 1탄에서 독일 호프 호응이 좋았던 데다 소비자들의 2탄 문의가 이어지자 아메리칸 스페셜 호프를 선택했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아메리칸 스페셜 호프는 미국 크래프트 맥주 시장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센테니얼 호프(Centennial Hop)’를 사용, 시트러스한 아로마 풍미를 강하게 느낄 수 있다. 센테니얼 호프는 미국 대표 3C호프(Centennial, Cluster, Columbus) 중 아로마향이 강해 ‘슈퍼 아로마’라 불린다.

알코올 도수는 4.7도로 두 가지 용량의 캔(355㎖, 500㎖) 제품으로 출시한다.

오성택 하이트진로 마케팅실 상무는 "맥스 스페셜 호프의 높은 소비자 만족도에 보답하고자 정통 크래프트 타입의 미국 에디션을 재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내 최초 100% 올몰트 브랜드로서 맛에 대한 끝없는 연구를 통해 소비자들에게 최고의 맥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하이트진로 관계자는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자 2009년 업계 최초로 흔히 맛볼 수 없는 특별한 호프를 사용한 맥스 스페셜 한정판을 선보였다"며 "뉴질랜드, 미국, 남아프리카공화국, 영국, 독일, 체코 등 특정 국가의 호프를 사용해 차별화된 품질력의 맥스 스페셜 호프 에디션을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고 부연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