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2-26 18:14 (금)
롯데마트, '친환경' 무(無)플라스틱 캡 세제 출시
상태바
롯데마트, '친환경' 무(無)플라스틱 캡 세제 출시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02.17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롯데마트가 오는 18일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기 위한 친환경 파우치 세제를 출시한다. 롯데마트는 지난 해 매장내 플라스틱과 비닐 사용량 50% 절감 계획을 발표했으며, 지난 달에는 대형마트 PB로 무(無)라벨 생수를 출시한 바 있다.

최근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이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글로벌 경영 트렌드로 떠오르고 있다. 특히, 환경 오염이 사회적 이슈로 대두되면서 다양한 친환경 상품들이 출시되고 있다.

최근 시장에서는 플라스틱을 줄이기 위해 리필 파우치 제품 사용을 권장하고 있으며, 관련 상품 출시도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리필 파우치에는 사용 편의성과 보관을 위해 플라스틱캡(스파우트캡)이 달려있어 여전히 플라스틱 사용량이 증가하고 있고, 분리배출 재활용이 어려운 상황이다.

 

[사진=롯데쇼핑 제공]
[사진=롯데쇼핑 제공]

 

이에 롯데마트는 "세제 리필 파우치에 플라스틱캡을 사용하지 않은 상품을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또한, 자원재활용성을 높이기 위해 리필 파우치의 상단에 손으로 쉽게 찢을 수 있는 절취선 및 분리배출 요령을 표기한 ‘환경을 지키는 라인’을 도입했다.

롯데마트에 따르면 해당 상품은 우수 중소기업인 ‘무궁화’와 협업해 단독 개발, 출시한 상품으로 오는 18일 전 점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친환경 인증을 받은 상품으로 세제·섬유유연제, 주거·주방세제를 선보인다.

더불어 담아 쓸 수 있는 친환경 소재(재활용 플라스틱 90%, 사탕수수 10%)의 공용기를 별도 판매하며, 리필 세제와 동시 구매할 수 있다. 해당 용기는 어떠한 라벨도 부착되지 않아 재활용이 용이하고, 버려진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만든 용기로 자원 순환에 도움이 된다.

롯데마트는 "세제 전 품목에 대해 플라스틱 용기보다는 리필 파우치 제품 판매를 확대하고, 점차 플라스틱캡이 없는 상품으로 전환해 플라스틱의 사용량을 줄여나갈 예정"이라면서 "현재 롯데마트에서 취급하고 있는 세제 리필 파우치는 총 97종이며, 전 상품에 대해 플라스틱캡을 제거하면 연간 약 10톤의 플라스틱 폐기량을 줄일 수 있을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윤계상 롯데마트 세제MD(상품기획자)는 “기획 단계에서부터 환경에 초점을 맞추고 상품을 개발했다”며 “플라스틱 폐기물을 줄이면서 쉽게 재활용 할 수 있는 친환경 소비가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