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4 19:30 (일)
매일유업-경남 남해, 건강격차 해소 위한 연구협약
상태바
매일유업-경남 남해, 건강격차 해소 위한 연구협약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4.2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김선희 대표가 이끄는 매일유업과 경상남도 남해군이 ‘지역 내 소지역 건강격차 해소사업’을 위한 연구 협약을 체결했다.

양 측은 29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매일유업 본사에서 협약식을 가졌다.

경남 남해군은 2020년부터 질병관리청 공모 사업으로 ‘지역 내 소지역 건강격차 해소사업’을 진행해왔다. 자연스러운 노화 외에 근력과 체중감소 등 신체적 능력이 취약해지는 노쇠를 겪으면 개인의 삶에 큰 영향을 미치기에 이를 예방하자는 취지다. 

이를 위해 남해군은 60세 이상 신체적 노쇠위험군 중 대상자를 선정, 상∙하지 근골격강화 운동, 단백질 보충식품 제공 등 영양관리, 의료기관을 통한 건강관리, 방문 건강관리 서비스 등을 제공한다.

이런 건강격차 해소사업에 매일유업도 동참한다. 매일유업은 남해군과 협약을 바탕으로 노년층 근력, 근육량 등 신체변화에 대한 공동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50여년간 축적한 영양설계 노하우와 전문 연구 역량으로 남해군민 건강에 기여하겠다는 것. 양 측은 공동연구를 통해 노쇠위험군 신체기능을 강화하고, 초고령화 사회에 접어든 남해군민 삶의 질을 개선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사진=매일유업 제공]
[사진=매일유업 제공]

매일유업은 지난 2018년 시니어 계층 주요 질환으로 주목받는 근감소증(사코페니아)을 전문적으로 연구하는 '매일사코페니아(Sarcopenia)연구소'를 출범했다. 매일사코페니아연구소에서는 사코페니아(근감소증) 예방을 위한 학술연구 및 건강한 노년 생활에 도움이 되는 제품 연구를 진행해왔다. 

조성형 매일유업 부사장은 “매일유업은 앞으로도 노년층 대표질환으로 급부상하고 있는 사코페니아 예방, 더 나아가 노쇠 예방을 위해 정부와 지역 연구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폭넓은 연구활동으로 국내 시니어 영양식 사업을 선도하겠다”며 “이외에도 인식 개선을 비롯해 다양한 측면에서 고령층의 행복하고 건강한 생활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매일유업은 매일사코페니아연구소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2018년 ‘셀렉스’를 출시하며 국내 최초로 성인영양식 시장을 개척한 바 있다.

매일유업 관계자는 "셀렉스는 성인영양식 시장에서의 성공을 바탕으로 고객 생애주기를 함께하는 건강관리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에는 단순한 제품 판매를 넘어 과학에 근거한 고객 맞춤형 건강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셀렉스 전용 쇼핑몰인 셀렉스몰도 오픈했다. 셀렉스몰에선 맞춤형 건강관리를 위해 설계된 다양한 제품을 풍성한 혜택과 함께 만나볼 수 있다"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