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5 23:17 (화)
롯데백화점, 자연주의 큐레이팅 편집샵 '소' 오픈
상태바
롯데백화점, 자연주의 큐레이팅 편집샵 '소' 오픈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10.0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롯데백화점이 6일 평촌점에 자연주의 큐레이팅 편집샵 ‘SOH(소, 素)’를 오픈한다.

기존 40대 이상 여성들을 위한 상품군으로 여겨졌던 ‘엘레강스’나 ‘디자이너’와 같은 ‘여성 시니어 패션’ 브랜드들이 백화점에서 사라지고 있는 추세다. 패션에서 연령의 구분을 없앤 ‘에이지리스(Ageless)’ 트렌드가 40대 이상 여성들을 중심으로 라이프 스타일로 정착하고 있기 때문이다.

롯데백화점은 "이러한 트렌드를 반영해 평촌점은 3층 ‘여성 패션관’에 기존의 ‘시니어 패션’을 대신할 새로운 시도들을 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건강 가전을 한데 모은 ‘웰니스존’을 조성하였고, 오는 6일에는 ‘리빙’과 ‘잡화’로 구성된 자연주의 큐레이팅 편집샵 ‘SOH’ 를 선보인다"고 5일 밝혔다.'

 

[사진=롯데쇼핑 제공]
[사진=롯데쇼핑 제공]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소’는 롯데백화점이 약 13개월의 준비기간을 거쳐 친환경 여성 패션 브랜드 ‘이새’와 직접 협업하여 만든 자연주의 큐레이팅 편집샵으로, ‘기본에서 가치를 찾다(素, 본디 소)’라는 의미를 담아 ‘자연 속에서의 여유로운 삶’을 컨셉으로 한다. 로고도 ‘소’의 ‘ㅅ(시옷)’을 활용한 ‘집’ 모양으로 ‘집처럼 휴식을 주는 편안한 공간’, 그리고 ‘여러 상품을 담고 있는 편집샵’이라는 의미를 표현했다.

또한, 자연과 전통을 느낄 수 있는 전라북도 장수의 ‘장수곱돌’, 강원도 동해의 ‘견운모도자’, 제주도 구례의 ‘제주옹기’ 등 전국의 각 지역을 대표하는 장인들이 만든 다양한 수공예 상품들을 선보인다. 특히, ‘장수곱돌’은 조선시대부터 임금님의 수라상에 사용되었을 만큼 오랜 기간 인정받고 있는 장수 지역의 역사 깊은 전통 제품으로, 50여년간 돌을 다듬어 온 ‘오창근’ 장인이 직접 채취한 곱돌을 활용해 제작했다. 또한, ‘김병욱’ 작가가 강원도 동해 지역의 전통을 담아 직접 수작업으로 제작한 ‘견운모도자’는 태백산맥에서 채취한 견운모를 활용했다.

자연에서 찾은 소재를 활용하여 전통적인 방식으로 제작한 다양한 잡화 상품들도 만날 수 있다. 특히, ‘SOH’의 주력 상품인 스카프는 ‘잠다니 직조 방식’의 수작업으로 제작된 제품부터 최상등급의 캐시미어 소재로 만든 제품까지 다양하게 선보인다. 또한, 금속공예가 노경주 작가 등 유명 작가들과 협업하여 제작한 브로치,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도 판매한다.

권순욱 수도권 2지역 MD팀장은 “1년이 넘는 준비 기간을 통해 신개념 편집샵을 오픈하게 되었다”며, “내년까지 약 5개 점포로 확대할 계획으로, ‘소’가 단순히 물건을 판매하는 매장을 넘어 고객들이 여유를 느끼며 쉬어가는 공간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