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3 23:06 (월)
'지리산' 첫 방송, 미스터리 인물관계도 살펴보면
상태바
'지리산' 첫 방송, 미스터리 인물관계도 살펴보면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10.25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첫 방송과 동시에 예측불허 미스터리의 시작을 알린 tvN 토일드라마 '지리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모인다.

지난 23일, 역대 tvN 드라마 첫 방송 시청률 3위이자 tvN 토일드라마 첫 방송 기준 2위를 기록, 전 채널 동시간대 1위까지 오르며 파워를 입증한 tvN 15주년 특별기획 ‘지리산’은 지리산 국립공원 최고의 레인저 서이강(전지현 분)과 말 못 할 비밀을 가진 신입 레인저 강현조(주지훈 분)가 산에서 일어나는 의문의 사고를 파헤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드라마다.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1회에서는 베테랑 레인저 서이강과 신입 레인저 강현조의 강렬한 첫 만남이 그려졌다. 2인 1조로 조난자 수색 작업에 투입돼 비바람 치는 산 속 서로의 지지대가 된 두 사람은 정구영(오정세 분), 박일해(조한철 분)의 힘이 보태져 무사히 생명을 살릴 수 있었다.

이후 어떻게 장소를 알았냐는 서이강의 물음에 강현조는 “계속 보인다. 이 산에서 조난당한 사람들이 있는 곳이”라며 비밀을 털어놨다. 하지만 그녀는 이를 웃음으로 넘겼고 이윽고 2년 뒤의 해동분소로 시간이 흐른 후 풍경이 펼쳐졌다. 특히 자유자재로 산을 뛰고 넘던 서이강이 갑자기 휠체어를 타고 들어온 모습, 강현조가 코마 상태에 빠진 장면은 놀라움을 자아냈다.

2회에서는 2020년 서이강이 휠체어를 타고 강현조가 코마 상태에 빠지게 된 이유가 조난 때문이라는 단서가 드러났다. 그날 설산에 오른 이유가 무엇이냐 묻는 조대진에게 “우린 그저 산을 지키려고 했었다”고 답한 서이강의 눈빛은 사건의 전말을 더욱 궁금케 만들었다. 더불어 서이강의 부탁으로 산에 해동분소를 가리키는 표식을 남기러 갔던 병아리 레인저 이다원(고민시 분)이 숲속에서 정체불명의 그림자와 마주했다.

 

[사진=tvN 제공]
[사진=tvN 제공]

 

지리산을 둘러싼 미스터리가 방송 2회만에 본격 전개되는 가운데, 각양각색의 인물들과 얽히고설킨 관계들에 대한 궁금증도 더욱 커지고 있다.

tvN이 공개된 인물관계도에 따르면 먼저 국립공원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담당지구를 나눈 분소 중 해동분소가 극의 주요 무대가 된다. 이곳에는 최고의 실력을 가진 레인저 서이강, 새로 입소한 신입 레인저 강현조와 분소장 조대진(성동일 분), 정구영, 이양선(주민경 분), 이다원이 소속돼 있다. 서이강, 정구영과 동기인 박일해는 비상시 등산객들의 대피에 이용되는 비담대피소의 팀장으로서 이들과 함께 지리산을 지킨다.

점점 서로에게 소중한 존재가 되어갈 서이강, 강현조의 ‘파트너’ 호흡을 비롯해 눈만 마주쳐도 티격태격할 서이강, 정구영, 박일해의 현실 ‘동기즈’ 케미와 함께, 분소의 분위기 메이커인 병아리 레인저 이다원은 서이강을 롤모델로 삼아 이들이 어떤 멘토, 멘티 관계를 형성할지에도 궁금증이 모인다.

해동분소가 소속된 전북사무소에는 매서운 카리스마를 가진 소장 김계희(주진모 분), 지리산의 문화, 역사, 인문학에 빠삭한 자원보전과 직원 김솔(이가섭 분), 걸어 다니는 백과사전인 생태복원센터 연구원 윤수진(김국희 분)이 자리해있다. 이들은 지리산에서 벌어질 의문의 사건을 파헤치고 조난자들을 구하기 위한 해동분소 레인저들과의 협업을 예고한다.

경찰들의 등장은 사건 발생을 짐작케 해 심상치 않은 기류를 형성한다. 해동파출소 경찰 김웅순(전석호 분)은 마을에서 벌어지는 일이라면 무엇이든 알고 있는 척척박사로서 고향 지리산에 대한 애정과 자부심이 남다른 인물. 행여나 무슨 일이 생길까 늘 경계태세인 그가 신참 박순경(한동호 분)과 어떤 미스터리를 맞닥뜨리게 될지 긴장감이 고조된다.

한편, 24일 방송된 지리산 2회는 전국 가구 기준은 평균 10.7%, 최고 12.5%로 단 2회 만에 두 자릿수를 돌파하며 쾌조의 상승세를 보였다. 전지현, 주지훈을 죽음 가까이로 내몬 사건의 전말과 리본이 어떤 관계가 있을지 흥미진진한 미궁 속으로 빠져드는 tvN 15주년 특별기획 ‘지리산’은 매주 토, 일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