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22:06 (금)
오리온홀딩스, 중국 암 체외진단 제품 생산설비 구축
상태바
오리온홀딩스, 중국 암 체외진단 제품 생산설비 구축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11.08 1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오리온홀딩스가 중국 내 암 체외진단 제품 양산을 위한 현지 생산 설비 구축을 완료했다.

오리온홀딩스는 지난 4일 "해당 설비는 중국 파트너사 ‘산둥루캉의약’ 생산 공장이 있는 산둥성 지닝시에 들어섰다. 지난 9월 암 체외진단 제품 개발을 위한 실험실을 준공한 데 이어 대규모 양산 설비를 갖추며 중국 바이오 시장 진출 토대를 착실히 다졌다"고 밝혔다. 

오리온홀딩스는 지난 3월 설립한 중국 내 합자법인 ‘산둥루캉하오리요우생물기술개발유한공사’를 통해 체외진단 분야 기술 발굴 및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중증질환 체외진단 등 국내 우수 바이오벤처 기업 기술을 중국 시장에서 성공적으로 선보여 ‘K-바이오’ 시대를 열어가겠다는 전략이다.

[사진=오리온 제공]
[사진=오리온 제공]

오리온홀딩스는 올해 파트너사 ‘지노믹트리’, ‘큐라티스’에 100억 원을 투자하는 등 중국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전염성질환 백신 및 중증질환 체외진단 분야의 국내 우수 바이오벤처 기업을 발굴하는 데 주력하고 있으며 합성의약품, 바이오의약품 등 국내 바이오·신약기술 발굴도 지속하고 있다. 이를 위해 국내 금융권 제약·바이오 분야 최고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한·중 제약·바이오 발전 포럼’을 정기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포럼에서 발굴된 바이오 기술은 한국, 중국, 일본 등 국내외 바이오 학계, 의료계 전문가들의 객관적인 기술 평가 및 시장성 검증을 거쳐 최종 선정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