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0 22:04 (금)
SPC그룹 파리바게뜨, 인도네시아 시장 확대
상태바
SPC그룹 파리바게뜨, 인도네시아 시장 확대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12.31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SPC그룹이 인도네시아 파리바게뜨 2호점 ‘스나얀시티점’을 오픈했다. 1호점 '아쉬타몰점'을 연 지 한 달여 만으로 파트너사 에라자야 그룹과 함께 적극적으로 현지 시장 확대에 나서고 있다.

파리바게뜨 인도네시아 2호점인 스나얀시티점은 자카르타 남부를 대표하는 금융·상업지구에 위치한 대형 쇼핑몰 ‘스나얀시티몰(Senayan City Mall)’ 지하 1층 푸드존에 198㎡(60평), 58석 규모로 자리잡았다.

파리바게뜨 스나얀시티점은 카페와 다이닝을 함께 즐길 수 있는 콘셉트로 인테리어에 목재 소재를 활용한 게 특징이다. 또 제품을 만드는 공정을 고객이 직접 볼 수 있도록 오픈 키친을 적용해 ‘갓 구운 빵’이라는 신선한 이미지를 부각시킨다는 계획이다.

파리바게뜨 스나얀시티점은 샌드위치, 크로크무슈 등 식사 대용 메뉴와 싱가포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파워 갈릭 바게트’ 등을 판매한다.

[사진=SPC그룹 파리바게뜨 제공]
[사진=SPC그룹 파리바게뜨 제공]

SPC그룹 관계자는 31일 “1호점 아쉬타몰점 일매출이 예상 3배 이상을 웃도는 등 인도네시아 내에서 파리바게뜨가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며 “2022년에도 인도네시아 핵심 상권을 중심으로 현지 시장 확대에 나설 것”이라고 예고햇다.

파리바게뜨는 인도네시아 현지 파트너사 에라자야 그룹과 합작법인 ‘에라 보가 파티세린도(Era Boga Patiserindo)’를 설립하고 지난 11월 수도 자카르타에 인도네시아 파리바게뜨 1호점 아쉬타몰점을 오픈했다. 이밖에 올해 캄보디아에 진출하고, 싱가포르에서도 신규 점포를 잇달아 열었다. 말레이시아에 현지 생산공장 건립을 추진하는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경에서도 글로벌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