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9 21:00 (일)
바디프랜드, 고객 참여형 전시 '아트 플래그십 스토어' 확대
상태바
바디프랜드, 고객 참여형 전시 '아트 플래그십 스토어' 확대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1.17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글로벌 안마의자 브랜드 바디프랜드가 전국 125개 직영 전시장을 안마의자 체험과 예술 작품 감상이 동시에 가능한 ‘아트 플래그십 스토어’로 재단장한다.

바디프랜드는 "작년 일산 전시장에서 진행한 ‘헬로아트 위드 함도하’ 호평에 힘입어, 오는 3월 말일까지 바디프랜드가 운영하는 복합문화공간 ‘카페 드 바디프랜드 청담’에서 ‘헬로 아트(Hello Art)’ 두번째 컬래버레이션 ‘헬로 아트 위드 이상협’을 선보인다"고 17일 밝혔다.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사진=바디프랜드 제공]

 

바디프랜드에 따르면 윌리엄 리(William Lee) 라는 이름으로 더욱 알려져 있는 이상협 작가는 영국을 주무대로 활동한 세계적 금속 공예가로, 망치 하나로 금속 위에 물성을 표현하여 한국적인 조형미가 잘 드러나는 작품을 만들기로 유명하다. 이번 전시에서는 그의 대표작 달항아리부터 호리병, 은식기 등 은으로 만든 경이로운 작품 100여점을 무료로 만나볼 수 있다.

바디프랜드는 "특히 이번 전시가 열리는 ‘카페 드 바디프랜드 청담’에서는 작품을 곁에 두고 식사를 할 수 있어 ‘일상 속에서의 예술’을 경험하기에 보다 적합하다. 식사 전후 작품을 감상하고, 안마의자 체험도 함께할 수 있어 가족, 연인, 친구 등 사랑하는 이들과의 하루 나들이 코스로도 손색없다"고 설명했다.

관계자는 "예술을 미술관, 갤러리가 아닌 카페, 레스토랑, 회사 로비 등 일상의 영역으로 가져와 보다 쉽고 편안한 관람 기회를 제공, 고객들의 가치있고 품격있는 아트 라이프를 이끌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바디프랜드의 미션 ‘건강수명 10년 연장’을 예술로 풀어나가는 신선한 시도에 업계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미국 예술전문매체 아트넷 및 영국의료저널 BMJ에 실린 논문에 따르면 정기적인 문화생활을 즐기는 이들의 조기 사망률 위험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31% 낮다고 한다. 이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바디프랜드는 고객들의 예술 참여를 통한 건강수명 10년 연장과 가치 있는 아트라이프 실현을 위한 연구소 ‘아트랩(Artlab)’을 운영 중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