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7 22:06 (금)
한컴인스페이스-MBC,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 개발 MOU
상태바
한컴인스페이스-MBC,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 개발 MOU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1.1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 한컴인스페이스와 MBC문화방송이 손을 잡았다.

17일 한컴그룹에 따르면 우주·드론 전문기업 한컴인스페이스와 MBC는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 개발 및 국내외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각사가 보유한 드론, 자율주행, 정밀 측위 분야 등의 핵심기술을 융합한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 및 서비스 개발과 더불어 사업화 방안 마련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한컴인스페이스는 자체 개발한 한컴 드론과 무인드론운용 플랫폼 기술을 MBC의 실시간 이동측위 위치정보 시스템과 결합, 고정밀 데이터 활용 사업에 나선다. 협력을 통해 한컴인스페이스는 영상데이터 수집·관리·분석·판매를 아우르는 영상 올인원 서비스를 고도화하고, 드론을 활용한 각종 모니터링·분석 사업에도 적용한다. 

[사진=한컴인스페이스 제공]

MBC는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고정밀 위치정보 서비스 브로드캐스트실시간 이동측위 위치정보시스템(RTK) 기술을 연구개발하고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전국 40여 개소 기준국 인프라를 통해 'MBC RTK' 정밀 측위 상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 자율주행 차량 ▲ 정밀농업 ▲ 무인드론 ▲ 스마트건설 ▲ 해저탐사 분야를 중심으로 미국 등 해외 시장 진출에도 나서고 있다.

MBC는 오는 4월 23일부터 닷새간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 방송장비 전시회인 국제방송장비전시회(NAB) 2022에 참가, 정밀측위 시스템 MBC-RTK 기술을 공개한다. 이를 탑재한 한컴 드론이 드론스테이션에 정밀 이착륙하는 고도화 기술을 한컴인스페이스와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최명진 한컴인스페이스 대표는 "자율주행의 단계가 높아질수록 정밀 측위 기술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며 "향후 관련 시장의 성장과 함께 글로벌 기업들의 경쟁도 본격화 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MOU를 계기로 MBC의 실시간 위치기반 서비스 및 정밀 측위 솔루션과 한컴의 무인드론운용 기술을 결합해 글로벌 스마트 모빌리티 시장에 진출하고, 국내외 방송 콘텐츠 제작에 있어 안정적이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