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4 23:31 (금)
베이징 메달리스트에 포상금 '2배', BBQ 윤홍근 회장 통 큰 후원
상태바
베이징 메달리스트에 포상금 '2배', BBQ 윤홍근 회장 통 큰 후원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1.2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대한빙상경기연맹 수장이기도 한 윤홍근 제너시스 비비큐(BBQ) 그룹 회장이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메달리스트에게 통 큰 포상금을 약속했다.

BBQ는 “윤홍근 회장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개인종목 메달리스트에 대해 금메달 1억 원, 은메달 5000만 원, 동메달 3000만 원의 포상금을 배정했다”며 “또 단체전(쇼트트랙 계주, 스피드스케이팅 팀 추월) 메달리스트에 대해서도 포상금을 지급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4년 전 평창 대회 때는 개인종목 메달리스트들에게 금메달 5000만원, 은메달 2000만 원, 동메달 1000만 원을 지급했으며 이번 포상금 규모는 이와 비교해 두 배 이상 인상된 금액이다.

[사진=제너시스 BBQ그룹 제공]

 

더불어 대표팀 지도자에게도 메달에 따라 포상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또 윤홍근 회장은 지원인력과 올림픽에 출전했지만 메달을 획득하지 못한 선수단 등에 대해서도 소정의 격려금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윤홍근 회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운 시기,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대한민국 국민들에게 희망을 준 대한빙상경기연맹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감사에 대한 보답을 아낌없이 지원할 예정”이라는 의사를 밝혔다.

2020년 12월부터 대한빙상경기연맹 회장을 맡고 있는 제너시스 BBQ 그룹 윤홍근 회장은 국가대표 선수단에 지속적인 격려물품과 격려금 전달 및 선수촌 방문 격려 등 아낌없는 후원으로 빙상 종목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보이고 있다.

더불어 윤홍근 회장은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선수단장으로 선임돼 올림픽 기간 동안 한국 선수단을 대표해 선수들을 물심양면 지원할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