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5 22:00 (월)
컬리 CSR, 코로나 재택치료자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사업 참여
상태바
컬리 CSR, 코로나 재택치료자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사업 참여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4.0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일상 장보기 애플리케이션(앱) 마켓컬리가 재택치료자들을 위한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사업에 참여한다.

마켓컬리 운영사 컬리는 4일 "서울시 성동구가 지난달 21일부터 진행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택치료자들을 위한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사업에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다. 

컬리는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급증하면서 재택치료자도 크게 늘었다. 이들을 위한 지원사업을 준비하던 성동구의 제안으로 이 사업에 참여했다"며 "성동구는 마켓컬리의 상품 큐레이션 역량과 빠르고 정확한 배송 능력을 높이 평가해 이번 사업 참여를 제안했다.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사업 물품 지원 비용은 성동구가, 꾸러미 상품 구성 및 제작, 배송은 컬리가 담당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회복기원 꾸러미를 받는 대상은 코로나19 확진으로 재택치료 중인 주소지 등록 기준 성동구민이다. 재택치료자에게는 물품 신청 방법에 대한 개별 안내 문자가 발송된다. 물품은 신청일로부터 2~4일 이후 마켓컬리 박스에 담아 등록한 주소지로 배송된다.

[사진=마켓컬리 제공]
[사진=마켓컬리 제공]

회복기원 꾸러미는 마켓컬리에서 판매하고 있는 마스크, 손세정제, 소독제 등 방역 물품과 간식, 간편식, 건강식품 등이 포함됐다. 세부 구성 물품에 따라 5종류의 꾸러미가 있고 대상자는 그 중 원하는 구성을 선택할 수 있다. 

김슬아 컬리 대표는 “어려운 상황의 재택치료자 분들을 지원하는 뜻깊은 사업에 함께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성동구에 감사드린다”며 “컬리가 배송해 드린 회복기원 꾸러미가 모든 재택치료자 분들의 더 빠른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이번 회복기원 꾸러미 지원으로 성동구 내 코로나19 재택치료자들이 격리기간 중 방역을 위해 사용되는 용품과 건강 회복에 도움이 될 물품을 보다 손쉽고 편리하게 받아볼 수 있게 되리라 기대한다”며 “특히 이번 협업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민간 기업과 공공기관이 지혜를 모은 선도적인 사례로, 앞으로도 성동구는 더 나은 행정서비스를 실천하기 위해 다양한 주체들과 협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