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6-28 19:03 (화)
hy-서울시, 시민건강 위한 MOU...11억 지원
상태바
hy-서울시, 시민건강 위한 MOU...11억 지원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4.13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유통전문기업 hy가 시민 건강을 위해 서울시와 손잡았다. 

hy와 서울시는 12일 서울시청 서소문 2청사에서 '따릉이 활성화 및 이용자 건강증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은 신승호 hy 멀티 M&S부문장과 백호 서울시 도시교통실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협약은 서울시와 함께하는 두 번째 시민참여형 이벤트다. hy는 지난 2014년부터 서울시 시민청에 설치한 '기부하는 건강계단'을 통해 매년 일정 금액을 기부하고 있다. 해당 계단 누적 이용자는 300만 명이며, 기부액은 3억 원에 이른다. 

협약 핵심은 따릉이 이용시간에 비례한 ‘프레딧(Fredit) 적립금’ 지급이다. 이를 통한 따릉이 이용률 향상과 시민 건강 증진을 목적으로 한다. hy는 따릉이 이용시간 1분당 10원씩 프레딧 적립금을 지원한다. 월 3000원 한도로 쌓인 금액은 해당 온라인 몰에서 자유롭게 사용 가능하다.

[사진=hy 제공]
[사진=hy 제공]

꾸준한 이용을 위해 참여 이벤트도 비정기적으로 실시한다. 주어진 미션 달성 시 ‘따릉이 모바일 이용권'과 '자전거 안전용품'을 경품으로 제공한다. 기간은 7월 1일부터 연말까지며 hy의 총 지원 규모는 11억 원가량이다. 

신승호 부문장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좋은 취지의 프로젝트를 서울시와 함께 진행하게 돼 기쁘다”며 “헬시 플레저 트렌드에 부합하는 기업 차원의 참여형 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프레딧은 가입자수 100만 명의 hy 온라인 몰로 발효유와 우유, 커피, 밀키트, 건강기능식품(건기식)을 비롯해 여성, 생활용품 등 다양한 제품을 판매 중이다. 따릉이는 서울시가 운영하는 무인 공공 자전거 대여 서비스로 누적 이용 건수가 9100만 건에 달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