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6 18:55 (수)
교원그룹-롯데푸드 협업, '영유아 언어 발달' CSR
상태바
교원그룹-롯데푸드 협업, '영유아 언어 발달' CSR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5.03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교원그룹이 어린이날 100주년을 맞아 롯데푸드와 함께 영유아의 언어 발달을 돕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CSR)을 펼친다.

교원그룹은 "장기간 마스크 착용으로 언어 발달에 영향을 받는 영유아를 위해 투명 마스크와 마스크 스트랩을 제작, 무상 배포한다"면서 "롯데푸드도 뜻을 모아 ‘롯데비엔나 X 교원 어린이날 한정판 패키지’를 제작,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투명 마스크 기부에 동참한다"고 3일 밝혔다.

 

[사진=교원그룹 제공]
[사진=교원그룹 제공]

 

교원그룹에 따르면 양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마스크 착용이 장기화되면서 성장기 영유아들이 보육교사의 얼굴 표정과 입 모양을 보기 어려워 언어발달이 지연될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아이들의 성장에 작은 보탬이 되고자 이번 사회공헌을 준비했다.

투명 마스크는 가운데 부분이 투명필름으로 제작돼 마스크를 착용해도 입 모양과 표정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원활한 언어 습득과 더불어 정서적 교감 및 소통능력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투명 마스크와 마스크 스트랩을 제작,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을 통해 전국 총 28개 지역아동센터에 전달된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언어발달이 중요한 시기인 영유아들이 언어 학습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롯데푸드와 뜻을 모아 투명 마스크를 제작해 기부한다”며 “모든 아이들이 소외 받지 않고 어린이들의 건강한 미래를 만들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교원그룹과 롯데푸드는 많은 이들이 투명 마스크 기부 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공동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내달 15일까지 온라인 및 대형마트, 슈퍼마켓 등에서 롯데비엔나 어린이날 패키지를 구입하면 경품 추첨에 응모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