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8 23:00 (월)
한샘 청사진, 콘셉트 일관화·프리미엄 상품 강화
상태바
한샘 청사진, 콘셉트 일관화·프리미엄 상품 강화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6.27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종합 홈 인테리어 기업 한샘(대표 김진태)이 새로운 상품 개발 전략을 내놓았다. 밀레니얼(20대 후반~40대 초반) 세대를 공략한다는 전략이다. 

한샘은 24일 서울 마포구 한샘 상암사옥에서 ‘RE;DESIGN’이라는 테마로 R&D 데이를 열고 청사진을 제시했다. 

골자는 ▲ 상품 개발 프로세스 개편 ▲ 상품 포지션 재편 ▲ 브랜드 재구축 등 세 가지다. 한샘은 ▲ 홈 인테리어 트렌드 분석 ▲ 신시장 개척 전략 ▲ 브랜드 강화 전략 ▲ 공급망관리(SCM) 상품 경쟁력 강화 8개 세션으로 프로그램을 나눴다. 

김윤희 본부장. [사진=한샘 제공]

김진태 대표, 김윤희 R&D 본부장은 주요 세션마다 마련된 네 차례 오픈토크에서 오고 간 질의응답을 경청하고 높은 관심을 보였다고 사측은 전했다. 

가장 심혈을 기울인 전략은 하나의 콘셉트다. 한샘은 "지금까진 일관된 콘셉트 없이 홈 리모델링 상품과 홈 퍼니싱 상품이 각각 개발되는 경우가 있어 ‘한샘다움’이 다소 부족했다"고 자체 분석하면서 "앞으로 시즌별 트렌드 컬러와 소재, 마감을 ‘시즌 트렌드 팔레트’를 매년 발표하고, 이를 기반으로 일관성 있는 콘셉트의 홈 리모델링 및 홈 퍼니싱 상품을 제안하겠다"고 예고했다. 

또 기존의 홈 리모델링 부문과 홈 퍼니싱 부문 모두 프리미엄 상품 강화에 역량을 집중하고, 고객의 개성과 취향을 적극 반영하기 위해 맞춤형 인테리어 라인을 강화하기로 했다. 

김윤희 본부장은 “상품개발, 전시, 마케팅 등 다양한 분야에서 다른 브랜드와 활발하게 협력해 새로운 시장과 소비문화를 창출하겠다"고 다짐했다. 

한샘은 오는 8월에는 매장 리뉴얼과 전시 혁신 등을 주제로 한 크리에이티브 데이도 개최할 예정이다.

김진태 대표는 “R&D 데이와 8월에 개최할 크리에이티브 데이가 테슬라의 AI 데이·배터리 데이 같은 한샘의 새로운 전통으로 자리잡길 기대한다”며 "이를 통해 한샘은 독보적인 브랜드 경쟁력을 지닌 기업으로 발돋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