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3 18:02 (토)
배민 CSR, 코로나19 의료진·독거 어르신에 전한 온정
상태바
배민 CSR, 코로나19 의료진·독거 어르신에 전한 온정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9.08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배달의민족(배민)의 CSR(기업의 사회적책임) 활동은 추석에도 계속된다. 풍요로운 추석을 기원하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에 힘쓰고 있는 의료종사자와 소외당하기 쉬운 독거 어르신 등에게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배민을 운영하는 김범준 대표의 우아한형제들은 8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희망브리지)와 서울지역 코로나19 의료진에게 간식 꾸러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배민과 희망브리지는 이달 1일부터 7일간에 걸쳐 서울지역 보건소 내 선별진료소 의료진과 의료종사자 4990명에게 수제 쿠키와 파이, 머핀 등으로 구성된 간식 꾸러미를 선물했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이번 지원은 ‘의료지원단·자원봉사단 식료품 지원 기금’ 20억원의 마지막 활동이다. 배민은 코로나19 극복에 힘쓰는 의료종사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2020년 3월 희망브리지에 이 기금을 출연했다.

배민과 희망브리지는 2020년 4월 대구·경북지역 의료진과 의료봉사자 2740명에게 도시락을 전달한 것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간식 26만여 점, 도시락 1만여 점 등 총 27만여 점을 전국 의료진에 전달했다.

우아한형제들의 자회사 우아한청년들도 배민 라이더와 함께 나눔 활동을 펼쳤다. 우아한청년들은 7일 서울시립용산노인종합복지관, 배민커넥트 라이더 및 커넥터들과 함께 서울 용산구 내 독거 어르신 가정 100여 곳을 찾아 추석 음식과 선물을 전달했다.

우아한청년들과 복지관은 수제 한과 선물 세트와 송편 등 추석 음식을 마련했다. 전달은 사전 모집에 지원한 라이더 30여 명이 맡았다. 라이더들은 마음을 담은 엽서를 미리 작성해 추석 음식과 함께 전달했다.

나눔 활동에 참여한 한 라이더는 “평소에도 기부나 지역 봉사활동 등에 틈틈이 참여하고 있다“며 ”함께 사는 세상이라는 생각에 이번 행사에 참여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다른 라이더는 “못 뵌 지 오래된 할머니 생각에 지원했다“고 말했다.

배민 관계자는 “추석을 맞아 코로나19로 2년여 간 고생한 의료진들을 응원하고 독거 어르신들에게는 정성을 전달해드리고 싶었다”며 “음식뿐만이 아니라 앞으로도 사회 곳곳에 온기를 배달할 수 있도록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