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3 18:02 (토)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유저와 함께한 기부캠페인 성료
상태바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유저와 함께한 기부캠페인 성료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2.09.19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유저들과 함께 기부 캠페인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권혁빈 이사장의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는 19일 “스마일게이트 스토브가 운영하는 인디게임 플랫폼 ‘스토브인디’, 인디게임 개발사 더브릭스와 함께 진행한 생명 존중 캠페인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희망스튜디오는 지난 16일 한국자살예방협회에서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박진 한국자살예방협회 사무국장을 비롯해 ‘30일 어나더’ 개발사 더브릭스의 이혜린 대표, 정유진 스토브인디 팀장 등이 참석했다.

지난 16일 ‘생명 존중 캠페인’ 기부금 전달식에 참석한 박진 한국자살예방협회 사무국장(왼쪽부터), 이혜린 더브릭스 대표, 정유진 스토브인디 팀장. [사진=스마일게이트 제공]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기부금은 자살 고위험군 아동청소년 15명에게 심리검사 및 의료를 제공하는 일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캠페인의 기부금은 게임 유저들의 자발적 기부와 더불어 스토브와 개발사가 게임 판매건당 일정 금액을 추가로 기부하는 방식으로 조성됐다.

스토브는 캠페인이 더 많은 유저들에게 관심을 받으며 확산될 수 있도록 홈페이지 홍보 지원, 기부자 게임 할인쿠폰 증정 등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했다. 기부에 참여한 유저들은 '아이들에게 즐거운 순간이 더 많아지길 바란다’, ‘작은 도움이지만 삶이 긍정적으로 변화되길 바란다’ 등 다양한 응원의 목소리를 전했다.

한편 인디 게임 ‘30일 어나더’는 생명의 소중함을 소재로 한 멀티 엔딩 스토리 어드벤처 임팩트 게임으로, 게임 속 캐릭터의 사망 진단서를 받은 유저가 캐릭터의 죽음 이전 30일 동안 관련 단서를 찾아 스토리를 진행하며 죽음을 삶으로 바꿀 수 있다는 내러티브를 갖고 있다. 게임 개발사 더브릭스는 스마일게이트멤버십(이하 SGM)에 참여한 바가 있다. SGM은 올해 14기를 맞이한 스마일게이트 그룹의 창작자 육성 지원 프로그램이다.

한국자살예방협회 기선완 협회장은 “이번 캠페인에 함께해 주신 유저, 게임 개발사, 스토브에 감사드린다. 많은 분들의 정성이 담긴 기부금인 만큼 아동청소년들의 아름다운 미래를 위해 도움을 줄 수 있는 일에 사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희망스튜디오 권연주 실장은 “SGM에 참여했던 게임 개발사가 기부 캠페인에 참여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앞으로도 희망스튜디오는 다양한 기업들이 인게임 기부, 봉사 참여 활동뿐만 아니라 유저와 사회로부터 받은 사랑을 다시 사회에 의미 있게 환원할 수 있도록 하는, 선순환 기부 플랫폼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이행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사진설명]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