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20:36 (금)
현대위아, 열관리 시스템 사업 가속... 의왕연구소에 시험동 구축
상태바
현대위아, 열관리 시스템 사업 가속... 의왕연구소에 시험동 구축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11.10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현대위아가 열관리 시험동을 구축하고 열관리 시스템 사업을 본격화한다.

현대위아는 10일 "경기도 현대위아 의왕연구소 내 6069㎡(약 1839평) 부지에 지상 1층 규모 열관리 시험동을 건설한다"며 "2023년 6월 완공될 예정인 열관리 시험동에서는 친환경 자동차의 모든 열을 통합하여 관리하는 통합 열관리 시스템(ITMS)의 연구가 이뤄진다"고 밝혔다.  

전기차는 내연기관 차량과 달리 가용할 열원이 마땅치 않아 폐열 회수와 활용을 효과적으로 제어할 별도의 열관리 장치가 필수다.

현대위아 열관리시험동 조감도. [사진=현대위아 제공]

현대위아는 친환경 자동차로 모빌리티 시장이 빠르게 변화하는 것에 대응하기 위해 열관리 시험동을 짓기로 했다. 시험동에서는 친환경 차랑용 통합 열관리 시스템의 연구가 집중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다. 시험동 내부는 모듈‧시스템‧차량 단위의 성능 개발과 내구 테스트 등을 시행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현대위아는 이 시험동을 기반으로 열관리 시스템 개발에 역량을 더욱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지난해 초 개발해 양산을 앞두고 있는 친환경 차량 전용 냉각수 분배·공급 통합 모듈을 고도화할 계획이다. 아울러 냉각수‧냉매 모듈을 통합해 차량 내부 공간 극대화와 전비 개선에 나선다. 현대위아는 이후 2025년까지 실내 공조를 더한 통합 열관리 시스템을 선보인다는 목표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열관리 시험동과 함께 미래 친환경차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부품사로 성장하겠다"며 "통합 열관리 시스템 시장 진출을 위해 전사적으로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열관리 시험동에서 미래 친환경차의 전비와 성능을 동시에 끌어 올릴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