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1:12 (금)
'4경기 연속 3골 이상' 대전, 충주 꺾고 선두 도약
상태바
'4경기 연속 3골 이상' 대전, 충주 꺾고 선두 도약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04.19 2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은 5경기째 무승, 최하위 탈출 실패

[스포츠Q 민기홍 기자] 지난해 나란히 K리그 챌린지로 강등된 대전 시티즌과 강원의 행보가 극과 극이다. 대전은 최근 4경기 연속 3골 이상을 넣는 폭발적인 공격력으로 어느새 K리그 챌린지 선두로 올라섰지만 강원은 5경기째 승리를 챙기지 못하면서 최하위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대전은 19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현대오일뱅크 2014 K리그 챌린지 5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아드리아노의 2골 활약으로 충주 험멜을 4-0으로 완파했다.

또 수원 FC는 부천FC1995와 일진일퇴의 공방 끝에 김본광의 2골, 정민우의 2도움 활약을 앞세워 3-2 승리를 거뒀다.

대구 FC는 원주 원정길에서 한 골차로 강원 FC를 격파했다. 강원은 이번 시즌 무승 행진을 이어가며 탈꼴찌에 실패했다.

◆ 충주 0-4 대전 (충주) - 아드리아노 2경기 연속 2골, 대전 상승세 견인

무서운 득점력을 선보이고 있는 대전의 완벽한 승리였다.

대전은 전반 1분 만에 김찬희가 송주한의 코너킥을 감각적으로 방향만 바꾸는 슛으로 선제골을 터뜨렸다.

▲ 대전이 아드리아노의 두 골 활약에 힘입어 19일 충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리그 챌린지 5라운드 충주 험멜전에서 4-0으로 완승했다. 지난달 22일 수원FC전에서 전반 32분 골을 넣고 팀 동료 안영규(왼쪽)와 기뻐하고 있는 아드리아노. [사진=스포츠Q DB]

충주도 반격을 시작했다. 김재훈과 조준재가 대전 골문을 위협하며 만회골을 노렸지만 수확이 없었다. 오히려 다소 움츠려있던 대전에게서 추가골이 나왔다.

대전은 전반 41분 황지웅-김종국-아드리아노로 이어지는 연계 플레이가 빛을 발하며 스코어를 2-0으로 벌렸다. 아드리아노의 침착한 마무리가 빛났다.

기세를 올린 대전은 후반 24분 황지웅의 헤딩슛과 추가시간에 터져나온 아드리아노의 두 번째 골로 4-0으로 승리했다.

개막전 패배 후 4연승을 거둔 대전은 FC 안양을 제치고 선두로 뛰어올랐다. 아드리아노는 광주 FC와 4라운드 경기에 이어 2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자신의 올시즌 득점을 8골로 늘렸다.

◆ 수원FC 3-2 부천 (수원) - '정민우 2도움' 수원FC, 부천 꺾고 5위 도약

수원FC가 부천을 상대로 시즌 2승째를 거두고 5위로 도약했다.

선제골은 부천의 것이었다. 부천은 전반 4분 최인창의 헤딩 크로스를 받은 김태영이 오른발로 결정지으며 먼저 앞서나갔다.

하지만 수원도 전반 종료 직전 하정헌이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성공시키며 1-1로 동점을 만든 채 전반을 마쳤다.

▲ 정민우가 2도움으로 맹활약한 수원 FC가 19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리그 챌린지 5라운드 경기에서 부천 FC를 3-2로 꺾었다. 지난달 22일 대전전에서 후반 21분 골을 터뜨리고 기뻐하고 있는 정민우. [사진=스포츠Q DB]

기세를 올린 수원은 후반 27분 역전에 성공했다. 정민우의 패스를 받은 김본광이 골을 터뜨렸다. 시즌 첫 승이 간절한 부천도 그냥 물러서지 않았다. 후반 33분 최인창이 동점골을 만들어내는데 성공했다.

승부가 갈린 것은 후반 41분이었다. 김본광은 또 다시 정민우에게 공을 넘겨받아 천금같은 결승골을 작렬했다. 승점 3점을 가져오는 귀중한 골이었다.

◆ 강원 0-1 대구 (원주) - 머나먼 첫 승, 강원 또 패배 

대구가 원주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원정경기에서 강원을 1-0으로 꺾었다.

양팀은 지루한 공방을 이어갔다. 강원은 최진호와 김동기를 앞세워 대구 골문을 열기 위해 총력을 다했다. 대구는 장백규와 금교진이 날카로운 슛을 날리며 강원 골문을 위협했다.

80분간의 '0의 행진'은 대구의 외국인 선수 조나탄의 골로 결정났다. 조나탄은 후반 36분 역습에 이은 침착한 오른발 슛으로 결승골을 뽑아냈다. 꼴찌 강원에게 아픔을 안기는 골이었다.

강원은 5경기째 무승(1무4패)을 기록하게 됐다. 승리한 대구는 3승2패(승점 9)로 4위로 점프했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