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8 22:48 (수)
[세월호 침몰] 최경주, 안산 단원고에 '보살핌 손길' 1억원 기부
상태바
[세월호 침몰] 최경주, 안산 단원고에 '보살핌 손길' 1억원 기부
  • 신석주 기자
  • 승인 2014.04.23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신석주 기자]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활약 중인 '탱크' 최경주(44·SK텔레콤)가 세월호 침몰 사고로 학생들을 잃어 비탄에 빠진 안산 단원고를 위해 1억원을 기부한다.

최경주재단은 23일 재단 이사장인 최경주이 큰 위기에서 살아 돌아온 단원고 학생과 선생님들이 지속적인 관심 속에 심리치료 등 다양한 배려를 받아야 한다는데 공감해 '단원고를 위한 지속적 보살핌 기금'으로 1억원을 학교 측에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최경주는 "재단을 통해 후원하고 있는 장학생들, 또 내 큰 아들과 같은 또래 학생들이 꿈을 피워 보지도 못하고 희생당했다는 사실에 애통한 마음을 감출 수가 없다"면서 "유가족들에게 무슨 말로 위로를 전해야 할 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 최경주는 23일 '단원고를 위한 지속적 보살핌 기금'으로 1억원을 학교 측에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사진=AP/뉴시스]

이어 "그러나 낙담만 하고 있을 때가 아니라 생존자와 충격을 받은 학생들을 위해 구체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며 "살아 남은 학생들이 한 사람도 빠짐없이 어떤 마음의 짐도 없이 밝은 모습을 되찾을 수 있도록 기도하며 현실적으로 보탬이 되고자 기부금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최경주재단은 지난해 안산 소재 지역 아동센터 3곳에 꿈의 도서관을 오픈하며 안산시와 인연을 맺었으며 현재 안산시 자원봉사센터와 함께 구조 활동 현장에서 봉사하고 있다.

재단 소속 장학생 자원봉사대인 '시행우'는 최경주의 고향인 완도에서 3500만원 상당의 반찬을 공수해 구조대원과 실종자 가족, 자원 봉사자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재단은 구조 활동이 끝난 뒤에도 재단 소속 청소년 장학생들과 자원봉사단 '시행우'가 함께 할 수 있는 일들을 모색해 적극적으로 실행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chic423@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