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16 12:36 (월)
'히틀러 색칠' 공부 책, 네덜란드에서 논란
상태바
'히틀러 색칠' 공부 책, 네덜란드에서 논란
  • 뉴시스
  • 승인 2017.04.08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덜란드에서 나치 독재자 아돌프 히틀러 모습의 색칠공부 책이 판매돼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현지 드럭스토어 체인인 크로이밧은 지난 6일(현지시간) 자체 웹사이트에 히틀러 모습이 그려진 색칠공부 책을 판매한 것은 부주의한 일이었다고 사과했다. 또 색칠공부 책에서 '부적절한 이미지'를 발견하자마자 매장에서 치웠다고 밝혔다.

네덜란드에서 판매된 독일 나치 독재자 아돌프 히틀러가 담긴 색칠공부 책. 네덜란드 드럭스토어 체인인 크로이밧은 지난 6일(현지시간) 자체 웹사이트에 히틀러 그림이 담긴 색칠공부 책 판매는 부주의했다며 사과했다. [사진=AP/뉴시스]

문제의 책에는 히틀러가 나치식 경례를 하고 있는 모습이 그려져 있다. 왼쪽 팔에는 나치의 만(卍)자 무늬가 새겨진 빨강 완장도 차고 있다.

크로이밧은 책 내용을 여러 번 확인했는데도 이 그림이 어떻게 책에 들어가게 됐는지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책이 몇 부나 팔렸는지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않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