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8 10:38 (화)
양현종-이정후 선발, 김현수-박병호-김재환 클린업... 오지환은? [2018 아시안게임 한국-대만 야구중계 일정]
상태바
양현종-이정후 선발, 김현수-박병호-김재환 클린업... 오지환은? [2018 아시안게임 한국-대만 야구중계 일정]
  • 안호근 기자
  • 승인 2018.08.26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한국 아시안게임 야구 대표팀이 3회 연속 금메달을 향해 본격적으로 닻을 올린다. 우승을 두고 다툴 대만과 중요한 첫 경기. 마운드엔 양현종(KIA 타이거즈)이 오른다. 우여곡절 끝에 대표팀에 승선한 ‘바람의 손자’ 이정후(넥센 히어로즈)도 선발 출장한다.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6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부터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야구장에서 대만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야구 예선전 첫 경기(KBS, MBC, SBS, POOQ, 옥수수, 아프리카TV 생중계)를 치른다.

예상대로 지난 시즌 KBO리그에서 20승을 달성한 MVP 양현종이 선발로 마운드에 오른다. 국내 무대를 정복한 그의 투구가 이젠 대만 타자들에 어려움을 안길 때다.

 

▲ 양현종이 26일 대만과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조별리그 1차전에서 선발로 출격한다. [사진=연합뉴스]

 

이정후의 선발도 눈에 띈다. 이정후는 뛰어난 성적에도 불구하고 당초 선동열 감독의 선택을 받지 못했지만 기존 엔트리에서 부상과 부진에 허덕이는 타자들을 대신해 대표팀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타율 0.378로 타격 1위에 올라 있을 만큼 불방망이를 휘두르고 있는 그에게 선 감독은 톱 타자와 중견수라는 중책을 맡겼다. 특히 이정후는 8월 타율 0.532(62타수 33안타)로 부진을 모르는 타격을 펼쳐 야구팬들을 놀라게 만들었다.

2번 타자는 안치홍(2루수). 이정후와 함께 밥상을 차리면 김현수(좌익수)-박병호(1루수)-김재환(지명타자)-양의지(포수)로 이어지는 중심타선이 이들을 홈으로 불러들일 것으로 보인다. 이 공식이 제대로 통하기만 한다면 한국은 손쉽게 승리를 챙길 수 있다.

하위 타선에는 손아섭(우익수), 황재균(3루수), 김하성(유격수)이 차례로 이름을 올렸다. 단기전인만큼 상황에 따라 대타, 대주자, 대수비 등 다양한 용병술이 펼쳐질 것으로 보인다. 논란의 중심에 놓여 있는 오지환(LG 트윈스)의 출전도 예상된다.

이날 1차전을 시작으로 27일 인도네시아, 28일 홍콩과 조별리그를 치르고 하루 휴식 후 30,31일 슈퍼라운드)에 돌입한다. 슈퍼라운드에선 A조 1,2위와 대결을 하는데, 여기서 뛰어난 성적을 거둔 2팀이 다음달 1일 결승에서 맞붙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