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7 10:02 (월)
[인물탐구Q]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코믹부터 힐링까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
상태바
[인물탐구Q]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코믹부터 힐링까지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
  • 이남경 기자
  • 승인 2019.01.19 0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남경 기자] '톱스타 유백이'의 힐링 로맨스가 단 1회 만을 남겨두고 있다. '깡순이'로 사랑스러운 매력을 발산한 전소민의 열연이 다가오는 종영에 아쉬움을 더하고 있다.

18일 방송된 tvN 금요드라마 '톱스타 유백이'(극본 이소정·이시은/연출 유학찬)에서는 김지석(유백 역)과 전소민(오강순 역)이 돌고 돌아 본격적인 연애를 시작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상엽(최마돌 역)은 두 사람을 진심으로 응원하며 훈훈함을 더했다.

 

[사진= tvN '톱스타 유백이' 방송화면 캡쳐]

 

'톱스타 유백이'의 전소민은 TV도 없고 인터넷, 휴대폰도 안 되는 외딴섬 여즉도에 살고 있다. 차진 전라도 사투리와 거칠 것 없는 전소민의 모습은 매회 안방극장에 웃음을 안겼다. 다소 촌스러워 보일 수 있는 설정에도 전소민은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소화했다.

전소민의 순수하고 선한 매력은 안방극장에 힐링을 안겼다. 자신의 감정을 숨김 없이 드러내고, 진심이 묻어나는 눈물 연기는 시청자들을 눈물샘을 자극했다. 

그러나 전소민의 선한 마음씨 때문에 로맨스가 지체되기도 했다. "사람들 기대와 마음 저버리면서 혼자 행복할 수 없다"며 김지석의 고백을 거절한 것. 해당 장면만 본다면 답답하게 느껴질 수도 있지만, 그동안 전소민에게 몰입한 시청자들은 오히려 전소민과 김지석의 행복을 응원했다.

전소민은 '톱스타 유백이'에서 자연스러운 사투리 연기와 능청스러운 코믹 연기, 코끝이 찡한 눈물 연기로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였다. 특히 '톱스타 유백이'에서 전소민의 모습은 예능 프로그램 속 캐릭터가 떠오르지 않는 오강순 만의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현재 SBS 인기 예능 프로그램 '런닝맨'에 출연하고 있는 전소민은 '돌소민'이라는 별명까지 얻으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전소민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4차원 캐릭터로 폭소를 선사하는가 하면, 매회 미션마다 최선을 다하기 위해 망가짐을 불사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호감을 샀다.

 

[사진= tvN '톱스타 유백이' 방송화면 캡쳐]

 

지난 2004년 MBC '미라클'로 데뷔한 전소민은 MBC '에덴의 동쪽' 외 다수 작품에 출연했지만, 출연작이 크게 주목 받지 못하거나 극 중 캐릭터의 미미한 활약으로 좀처럼 이름을 알리지 못했다.

전소민은 '막장 대모'로 불리는 임성한 작가의 MBC '오로라 공주'에 타이틀롤 오로라 역을 맡으면서 대중에게 얼굴을 알리기 시작했다. 그는 MBC '내일도 승리', tvN '크로스' 등으로 꾸준히 연기 활동을 이어왔으며 '런닝맨'에서 활약하며 주목 받고 있다.

그는 꾸준히 쌓아온 연기 내공을 바탕으로 '톱스타 유백이'를 통해 다시 한 번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전소민이 로맨틱 코미디의 맛을 살린 연기로 호평 받고 있는 가운데, 전소민의 새로운 인생작이 될 '톱스타 유백이'가 어떻게 마무리될지 관심이 모인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