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2 17:26 (목)
이만수 전 감독, KBO 유소년야구 육성 중책 맡았다
상태바
이만수 전 감독, KBO 유소년야구 육성 중책 맡았다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5.01.2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O 육성위원회 부위원장으로 복귀…김용달·이종열도 육성위원 선임

[스포츠Q 박상현 기자] 이만수 전 SK 감독이 한국 유소년 육성과 지원이라는 임무를 맡았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8일 유소년 야구 육성과 지원을 담당하는 육성위원회의 부위원장에 이만수 전 감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만수 신임 부위원장은 동남아 등 해외에 야구를 보급하고 유소년 야구에 대한 재능을 기부하는 등 야구 저변확대에 앞장서고 있다.

김용달 전 KIA 코치와 이종열 SBS 스포츠 해설위원도 이광환 위원장이 이끌고 있는 육성위원회의 육성위원으로 합류했다.

▲ 이만수 전 SK 감독이 KBO 육성위원회 부위원장으로 28일 선임됐다. 사진은 지난해 11월 SK 감독 이임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는 이만수 감독. [사진=스포츠Q DB]

또 손용근 청구초등학교 감독과 강정필 청량중학교 감독, 이명섭 휘문고등학교 감독은 육성위원회 자문위원으로 위촉해 초·중·고 아마 야구 현장의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하기로 했다.

한대화 전 한화 감독은 경기운영위원으로 현장에 합류하며 김호인 전 경기운영위원은 심판학교장을 맡게 됐다. 허구연 MBC 해설위원을 위원장으로 하는 KBO 야구발전실행위원회는 KBO 야구발전위원회로 명칭을 변경했다.

tankpark@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