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8 01:00 (화)
이랜드 스파오,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 연다
상태바
이랜드 스파오,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 연다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04.05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스파오가 MCN 샌드박스, 크리에이터 '치도'와 함께 바디포지티브 캠페인에 참여한다. 캠페인을 통해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와 사이즈 차별 없는 마네킹 제작을 위한 펀딩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랜드 글로벌 SPA(제작 유통 일괄) 브랜드 스파오가 "바디포지티브 캠페인 ‘에브리, 바디’에 참여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에브리, 바디’ 캠페인은 MCN 샌드박스네트워크와 소속 크리에이터 ‘치도’가 함께 주최하는 캠페인으로, ‘치도’는 바디포지티브에 기반한 패션과 일상 유튜브 운영,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 첫 개최 등의 다양한 활동을 진행해왔다.

 

[사진=이랜드 제공]
[사진=이랜드 제공]

 

스파오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은 사회가 만든 미적 기준을 흔들어보자는 의미의 ‘셰이크 더 프레임. 에브리, 바디(Shake the frame. Every, Body)’라는 슬로건 아래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와 사이즈 차별 없는 마네킹 제작을 위한 펀딩이 진행된다. 

‘사이즈 차별 없는 패션쇼’에서는 다양한 체형의 남, 여 모델 10명을 선정해 워킹 연습, 명상수업, 프로필 촬영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스파오는 캠페인에서 선보이는 모든 의상 및 장소를 협찬 지원한다. ‘모두의 일주일’이라는 콘셉트로 어떤 체형이든 각자에 맞게 패션을 즐겁게 향유할 수 있는 메시지를 담은 영상이 제작된다. 

또한 이달 말부터 우리의 몸을 담은 다양한 사이즈의 ‘에브리, 바디’ 마네킹 제작을 위해 가치 펀딩을 진행한다. 제작된 마네킹은 스파오 플래그십 스토어에 비치될 예정이다.

스파오 관계자는 “국내 대표 SPA 브랜드로서 어떤 체형이든 즐겁게 옷을 입자는 캠페인의 취지에 깊이 공감해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패션 크리에이터들과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긍정적인 캠페인을 적극 지원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