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08:22 (월)
'2살짜리와 성관계 원해' 베이비시터 위장한 美초등교사
상태바
'2살짜리와 성관계 원해' 베이비시터 위장한 美초등교사
  • 스포츠Q
  • 승인 2021.04.09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살짜리 아이와 성관계를 갖고 싶어 베이비시터 광고를 낸 뒤 실제로 아이를 만나러 가기까지 했던 미 플로리다주의 한 초등학교 교사가 1일(현지시간) 체포됐다.

플로리다주 팜비치 카운티 보안관실은 2일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사비어 돈테 알렉산더(28)라는 남성이 체포됐다며, 알렉산더는 팜 비치 가든에 있는 그로브 파크 초등학교의 4학년 교사이며, 또한 다양한 웹사이트에 베이비시터로 광고를 냈다고 밝혔다.

보안관실은 그러나 알렉산더의 혐의들에 대한 더 이상의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다. 정보 공개는 통상적으로 법원 서기가 체포 대리인의 보고서를 온라인에 게시한 뒤 이뤄지는데 이는 피고가 최초로 법정에 출석한 이후에 일어난다. 보석 없이 체포된 알렉산더는 2일 오후(현지시간) 법원에 출두할 예정이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팜비치 카운티 교육청은 "충격과 경악을 금치 못한다"며 "법 집행에 협조하고 있다"고 밝혔다. 교육청은 또 조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알렉산더에게 정직 처분이 내려졌다며 알렉산더의 범죄는 모두 학교 밖에서 발생한 것으로 학부모들에게 통보를 마쳤다고 밝혔다.

알렉산더가 유죄 판결을 받으면 20년의 징역형이 선고될 수 있다. 알렉산더에게 변호사가 선임됐는지 여부는 알려지지 않고 있다. [뉴시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