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5 23:24 (일)
프렌즈게임즈-웨이투빗 합병, 메타버스-대체불가토큰 선도 게임사로!
상태바
프렌즈게임즈-웨이투빗 합병, 메타버스-대체불가토큰 선도 게임사로!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5.27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카카오게임즈 계열사 프렌즈게임즈가 웨이투빗과 손을 잡고 본격적으로 메타버스와 블록체인 기반 ‘NFT(대체불가토큰)’을 활용한 사업을 펼친다.

남궁훈, 조계현 대표의 카카오게임즈는 27일 “핵심 계열회사 프렌즈게임즈와 웨이투빗의 합병을 통해 신사업 경쟁력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프렌즈게임즈와 웨이투빗은 각각 이날 이사회를 개최해 합병을 최종 결의했으며 오는 7월 초 합병 절차를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사진=카카오게임즈 제공]

 

합병 후 존속 법인은 프렌즈게임즈로 정욱, 송계한 대표가 공동으로 수장을 맡아 각 사의 근간이 되는 개발 및 사업은 지속 전개하고 각각의 전문 역량들을 융합해 사업적 시너지를 극대화 한다.

회사측은 이번 합병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NFT(대체불가토큰)’ 기술을 활용해 게임과 음원, 영상, 미술품 등 문화 콘텐츠의 디지털 가치를 유통하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나아가 메타버스와의 접목도 모색해 나갈 것이라 밝혔다.

프렌즈게임즈는 2018년 출범한 캐주얼 게임 전문 개발사로 카카오프렌즈 IP를 기반으로 한 게임 ‘프렌즈타운’을 선보이고 신작 ‘프로젝트킹(가칭)’ 등 다양한 장르의 모바일 게임을 개발 중이다. 지난 3월 정욱 대표이사의 취임으로 캐주얼 게임 산업을 넘어 메타버스, NFT 등 공격적인 사업 확장을 예고했다. 

지난해 12월 카카오게임즈 계열사로 편입된 웨이투빗은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BORA(보라)’를 운영 중이며 실생활 밀착형 블록체인 프로젝트 및 메타버스와 NFT를 활용한 영화, 영상, 음원의 서비스 등 블록체인 기반의 다양한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또 글로벌 온라인게임 서비스 플랫폼 ‘플레이투빗’을 통해 다양한 온라인 게임 IP를 퍼블리싱 중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