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5 11:43 (토)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 '고용평등' 대통령 표창
상태바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 '고용평등' 대통령 표창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5.27 2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배달의민족(배민)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의 김범준 대표가 ‘2021 고용평등 공헌포상’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26일 고용노동부(장관 안경덕)가 주관한 고용평등 공헌포상은 산업 현장에서 고용평등, 일과 생활의 균형문화 정착 등을 위해 힘쓴 개인과 기업에 수여하는 상이다. 

김 대표는 우아한형제들의 인사, 채용, 보상, 복지 등 관련 제도를 적극 개선해 남녀가 동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일과 가정 양립 문화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 수상자가 됐다. 

김 대표는 지난해 3월 취임 후 구성원 육아 부담을 덜어주는 직장 어린이집을 개원하고, 건강상 문제로 불가피하게 휴가가 필요한 직원에게 최대 90일까지 급여 50%를 지원하는 ‘우아한 병가제도’를 신설하는 등 구성원 생활을 세심하게 살피는 복지제도를 도입했다.

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자 전사 재택근무제를 실시하면서 재택근무 지원비, 사무용품 구입비 등 제도를 도입했다. 이를 통해 재택 근무 시 소요되는 인터넷 사용료, 난방비, 관련 용품 구매비 등을 지원해 재택근무에 최적화 된 업무 환경을 구축했다는 평가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이밖에도 우아한형제들은 다양한 고용 평등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고용 기회 균등을 위해 채용 시 이력서에 혼인여부, 가족사항을 기입하지 않도록 했다. 실제 우아한형제들 입사자 중 여성 비중은 매년 40~50%에 달할 정도로 높은 편이다. 팀장급 이상 관리자의 여성 비중 역시 2019년 26%, 2020년 27.8%에서 올해 4월 기준 31%로 매년 상승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또 구성원의 일·가정 양립과 모성보호를 위해 임신한 임직원에게는 임신 기간 중 근로 시간을 자율적으로 하루 2시간씩 단축할 수 있도록 했으며, 본인 또는 배우자가 출산 시에는 산후조리원비를 지원하고 있다. 남성에게는 육아휴직과 함께 배우자가 유·사산했을 경우 사용할 수 있는 별도 휴가도 부여하고 있다. 

김 대표는 이날 기념식에서 “행복한 기업 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노력들을 인정받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며 “구성원들이 만족스러운 직장 생활을 통해 더 나은 배민 서비스를 꾸준히 만들 수 있도록 업계 모범이 되는 양성 기회 균등, 가족친화 경영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고용노동부로부터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2017년)과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2018년)으로 선정된 바 있다. 또 여성가족부 주관 가족친화우수기업(2018년)에 선정되는 등 일·생활 균형 문화를 실천하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해왔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