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5 18:14 (목)
넷마블 '세븐나이츠2', 첫 코스튬+신규 콘텐츠 업데이트
상태바
넷마블 '세븐나이츠2', 첫 코스튬+신규 콘텐츠 업데이트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5.31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넷마블 ‘세븐나이츠2’가 다양한 코스튬과 새로운 콘텐츠를 선보인다.

권영식, 이승원 대표의 넷마블은 31일 “넷마블넥서스에서 개발한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세븐나이츠2’ 첫 코스튬과 신규 콘텐츠 '길드 레이드'를 추가하고 영웅 리메이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세븐나이츠2 첫 코스튬은 총 5종으로 ▲ 네스트라의 사도 밍 ▲ 진홍의 화살비 클레어 ▲ 혹한의 폭군 스파이크 ▲ 포디나의 여제 아일린 ▲ 모험가 샤이에게 맞춰 각각 1종씩 제작됐다. 코스튬은 상점에 있는 '유리의 의상실'에서 구매 가능하며 착용시 캐릭터의 색다른 외형을 경험할 수 있다.

[사진=넷마블 제공]

 

‘길드 레이드’는 특정 몬스터를 타격해 점수를 획득하여 보상을 받는 PvE 콘텐츠다. 길드 레이드는 3가지 스테이지와 각 보스 몬스터로 구성돼 있으며 3종의 몬스터는 각기 다른 능력을 가지고 있어 전략적인 플레이가 요구된다. 길드 레이드를 즐기면 획득한 점수와 순위에 따라 골드, 루비, 토파즈 등 게임재화가 제공된다.

세븐나이츠2의 영웅 리메이크도 진행됐다. 리메이크한 영웅 4종은 네스트라의 사도 세인, 차원의 인도자 연희, 혁명의 수인 테온, 최후의 기사 발데르며, 이 중 세인과 연희는 이용자들의 투표로 결정됐다. 리메이크는 영웅의 스킬을 현 상황에 맞춰 보다 활용도가 높도록 했다.

또 넷마블은 신규 전용장비 2종을 추가하고 친구 시스템 개선, 아이템 자동 분해 시스템을 추가하는 등 편의성 업데이트도 진행했다.

이외에도 넷마블은 이번 업데이트를 기념해 내달 3일까지 ‘길드 레이드’나 ‘길드전’을 즐기면 혜택을 제공하고 ‘장비 강화’ 같은 미션을 완료하면 ‘영웅 소환 티켓’, ‘펫 조각 상자’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한지훈 넷마블 사업본부장은 “내달 3일에는 시즌2 ‘달빛의 섬’ 업데이트가 예정돼 있다. 이용자들께 ‘세븐나이츠2’의 새로운 이야기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세븐나이츠2는 넷마블 대표 IP(지식재산권) ‘세븐나이츠’의 정통 후속작으로 전작의 20년 후 세계를 그리고 있다. 이 게임은 한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스토리, 각양각색의 캐릭터로 영웅 수집형 MMORPG라는 차별화된 재미를 선사한다.

세븐나이츠2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 공식포럼 등에서 볼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