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8 23:22 (수)
메시 첫 대권도전, '2021 코파아메리카'도 쿠팡플레이로 본다
상태바
메시 첫 대권도전, '2021 코파아메리카'도 쿠팡플레이로 본다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6.15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리오넬 메시가 사상 처음으로 아르헨티나 유니폼을 입고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에서 정상에 설 수 있을까. 메시의 도전이 펼쳐질 2021 코파아메리카가 쿠팡플레이를 통해 축구팬들과 만난다.

쿠팡의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쿠팡플레이는 15일 “남미의 월드컵으로 불리는 2021 코파아메리카를 쿠팡 와우 멤버십 회원들을 대상으로 서비스한다”고 밝혔다.  

2021 코파아메리카는 브라질, 아르헨티나 등 남미 10개국이 참여하는 축구 국가 대항전이다. 최근 브라질 선수단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우려해 대회 보이콧을 주장하기도 했으나 팬들을 위해 이를 철회하고 참여 의사를 밝혀 화제가 됐다.  

[사진=쿠팡 제공]

 

쿠팡플레이는 2021 코파아메리카 조별리그 모든 경기와 8강전 2경기, 4강전 1경기를 중계할 예정이며 모든 경기들의 하이라이트 영상 또한 서비스할 계획이다. 이 중 오는 18일 오전 9시에 펼쳐지는 브라질과 페루 경기에 많은 관심이 쏠리고 있다. 더불어 19일 오전 9시 아르헨티나와 우루과이, 22일 오전 6시 우루과이-칠레, 24일 오전 9시 브라질-콜롬비아전이 조별리그 빅매치로 손꼽히고 있다.

올해 코파아메리카 조별리그에는 메시, 앙헬 디 마리아(이상 아르헨티나), 네이마르, 알리송(이상 브라질), 루이스 수아레스(우루과이)와 같은 스타급 선수들이 총 출전해 박진감 넘치는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특히 메시의 나이를 고려했을 때 이번이 그의 마지막 코파아메리카가 될 가능성이 매우 높아 축구팬들 사이에서 관전 포인트로 꼽힌다. 

김성한 쿠팡플레이 총괄 디렉터는 “남미의 축구 강국들이 격돌하는 2021 코파아메리카를 중계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쿠팡플레이는 스포츠 중계를 포함해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최상의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쿠팡플레이는 쿠팡 와우 서비스에 가입한 회원이라면 추가 비용없이 누구나 멤버십 비용만으로 무제한 스트리밍 서비스를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쿠팡플레이는 삼성과 LG 스마트 TV 전용 앱을 출시해 큰 TV화면으로 생생한 스포츠 경기를 즐길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