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9-24 18:13 (금)
배민 CSR '여름방학 편', 결식 아동 위한 도시락 전달
상태바
배민 CSR '여름방학 편', 결식 아동 위한 도시락 전달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7.0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배달의민족(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이 여름방학 기간에 맞춰 결식 아동 및 청소년에게 도시락을 기부하는 ‘배민 방학도시락 여름방학 편’을 진행한다. 

우아한형제들은 1일 "이번 캠페인은 방학 기간 보호자 돌봄이 어렵고 학교 급식이 중단돼 끼니를 제대로 해결하기 힘든 아이들을 위해 마련됐다. 배민은 국제구호개발 비영리단체(NGO) 월드비전을 비롯한 사회적 기업 및 조합 등과 손잡고 신선한 식재료와 천연 조미료를 사용한 건강한 도시락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라고 알렸다. 

배민 방학도시락은 서울, 경기, 인천, 대전 소재 아이들 총 600명에게 여름방학 기간인 오는 26일부터 8월 20일까지 4주간 주 3회(월, 수, 금) 전달된다. 금요일 도시락에는 아이들이 먹고 싶은 음식을 언제든 추가로 시켜 먹을 수 있도록 배민 쿠폰 2만 원권도 함께 선물할 예정이다.

[사진=우아한형제들 배달의민족 제공]
[사진=우아한형제들 배달의민족 제공]

도시락 제공과 전달에 필요한 비용은 우아한형제들과 배민 이용자가 함께 마련한다.

배민 회원이라면 누구나 '보기만 해도 배불러요' 코너를 통해 도시락 한 끼 비용(7000원)부터 최대 30만 원까지 기부할 수 있다. 이렇게 모인 기부금은 모두 식재료 구매와 조리비용으로만 사용된다. 도시락 용기와 배송에 필요한 추가 비용, 문구류와 식사쿠폰(총 4800만 원 상당) 등은 배민이 지원한다. 도시락 메뉴 구성에는 건강한 먹거리와 음식 나눔을 지향하는 사회적기업 '소녀방앗간', '풀담', '봄봄'이 함께 참여한다. 

배민은 앞서 지난 겨울에도 방학도시락 기부 캠페인을 통해 수도권 결식 우려 아동 및 청소년에게 총 7500끼니의 도시락을 제공한 바 있다. 이밖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어려움을 겪은 대구, 경북, 경남 1만 가정을 대상으로 식사 쿠폰을 전달하는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장은 "배민 방학도시락이 방학 기간 아이들에게 건강하고 따뜻한 한 끼가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배민은 먹거리 소외계층에 대한 사회안전망 형성에 앞장서고 일상 속 기부 문화가 전파될 수 있도록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