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7 21:27 (수)
우아한형제들,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일-가정 양립 앞장"
상태바
우아한형제들,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 선정 "일-가정 양립 앞장"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1.07.28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이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됐다.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은 고용 창출에 기여하고 일자리 질을 앞장서 개선해 온 기업을 발굴,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용노동부는 2018년부터 매년 일자리 으뜸기업 100개를 선정해왔다. 우아한형제들은 다양한 사내 제도를 통해 일-생활 균형이 가능한 근무 환경을 조성하고, 청년 고용 창출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우아한형제들은 28일 "연장, 휴일, 야간 근로 등 시간 외 업무에 대한 수당을 매월 기본 급여에 포함해 일괄 지급하는 포괄임금제를 2019년 폐지했다. 이를 통해 근무에 대한 정당한 대가를 지급해 구성원 업무 만족도를 높이고, 나아가 근무 효율성도 높일 수 있도록 했다"고 돌아봤다.

또 임신, 출산, 육아 문제에 대해서도 세심한 정책을 도입했다. 임신한 근로자에게는 임신 기간 중 근무 시간을 자율적으로 하루 2시간씩 단축할 수 있도록 했다. 직장 어린이집 ‘우아한 어린이집’을 개원해 운영하고, 초등학교 2학년 이하 자녀를 둔 구성원에게 1개월 유급 육아휴직도 부여하고 있다. 모두 저출산 문제를 극복하고 여성 경력단절을 막는 정책들로 평가된다.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사진=우아한형제들 제공]

이밖에 ▲ 복지포인트 연 200만 원 제공 ▲ 재택근무지원비 10만 원 지급 ▲ 최대 90일까지 급여 50%를 지원하는 ‘우아한 병가제도’ ▲ 본인 또는 배우자 출산 시 산후조리원비 300만 원 지급 등 구성원을 배려하고 좋은 일자리를 만드는 복지 제도를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우아한형제들은 채용 시 이력서에 혼인여부, 가족사항을 기입하지 않는 고용 평등 제도 등을 통해 청년, 여성 등 취업 취약계층 고용 창출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2021년 현재 우아한형제들 근로자 중 만 19~34세 청년 비중은 약 67%며, 여성 근로자 비중 또한 45%다. 

우아한형제들은 2018년에도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당시에는 월요일 오후 1시에 출근하는 ‘주 4.5일 근무제’(2015년)와 ‘주 35시간 근무제’(2017년) 등을 선제적으로 도입해 일·가정 양립 문화를 실천하는 경영 활동을 해 온 점을 인정받았다. 이들 제도는 지금까지도 우아한형제들 내에서 지켜지고 있다. 

이밖에 우아한형제들은 2017년 고용노동부 주관 '남녀고용평등 우수기업', 2018년 여성가족부 인증 '가족친화우수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김범준 우아한형제들 대표는 “일터와 가정이 균형 있게 양립할 때 행복감이 높아지고 업무 생산성도 올라간다"며 "구성원 모두가 행복하게 다닐 수 있는 회사로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세심하게 챙길 것"이라고 말했다. 

김 대표는 앞서 지난 5월 남녀가 동등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일과 생활 균형문화 정착을 위해 힘쓴 공로를 인정받아 고용노동부가 주관하는 ‘고용평등 공헌포상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