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4 03:00 (토)
넷마블에프앤씨 X 유니티 코리아, 메타버스 플랫폼 위한 MOU
상태바
넷마블에프앤씨 X 유니티 코리아, 메타버스 플랫폼 위한 MOU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2.03.21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넷마블에프앤씨가 메타버스 사업 본격화를 위한 전략에 착수했다.

권영식, 도기욱 대표의 넷마블은 21일 “넷마블 자회사 넷마블에프앤씨가 유니티 코리아와 ‘게임 콘텐츠 및 메타버스 플랫폼 사업에 대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넷마블에프앤씨와 유니티는 이번 MOU를 통해 메타버스 월드 구현에 필요한 기술협력을 진행한다. 넷마블에프앤씨가 개발 중인 메타버스 월드는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게임, 디지털 휴먼, 엔터테인먼트, 콘텐츠(웹툰·웹소설), 커머스 등을 아우르는 플랫폼이다.

[사진=넷마블 제공]

 

이번 협약에서 넷마블에프앤씨는 메타버스 월드 개발을 주도하며 유니티 엔진·기술을 적용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유니티는 메타버스에 필요한 기술 지원과 자문을 제공하고 메타버스 전문 인력 육성을 위한 교육을 담당한다.

메타버스 월드를 위해 넷마블에프앤씨는 지난해 8월 지분 100% 출자해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를 설립, 지난 10월에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와 디지털 휴먼 기술, 엔터테인먼트 시너지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이어 지난 1월 넷마블에프앤씨는 메타노믹스 생태계 조성을 위해 블록체인 기반 전문 게임사 ‘아이텀게임즈’를 인수하고 지난 2월 가상자산 지갑 서비스 업체 ‘보노테크놀로지스’를 인수해 양사 합병했다. 이번 합병은 메타노믹스 개발에 속도를 내기 위한 결정으로 첫 협업 프로젝트인 블록체인 기반 캐주얼 슈팅 게임 ‘골든 브로스’를 다음달 정식 출시한다.

이외에도 넷마블에프앤씨는 지난달 바이낸스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 인프라 등을 제공받고 이를 기반으로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BSC) 상에 독자적인 사이드 체인을 신설하기로 했다.

메타버스 기술이 집약된 시설 ‘메타버스 VFX 연구소’는 올해 상반기 준공된다. 메타버스 VFX 연구소는 단일 모션캡처시설로는 국내 최대 규모로 모션캡처와 크로마키, 전신 스캐닝 등 메타버스 월드와 디지털 휴먼 제작을 위한 최신 장비들이 갖춰진다.

서우원 넷마블에프앤씨 대표는 “세계 최고 수준의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에 유니티와 함께 해 지속적인 기술 진보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며 “넷마블에프앤씨가 선보일 메타버스 월드는 블록체인 기반의 이전에 볼 수 없었던 광활한 플랫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게임부터 디지털 휴먼, 엔터테인먼트까지 아우르는 메타버스 플랫폼 구현은 유니티로서도 뜻깊은 경험”이라며 “전 세계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에 사용되고 있는 유니티의 기술 및 자원을 기반으로 넷마블에프앤씨와 함께 보다 확장된 메타버스 플랫폼을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