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5 23:24 (일)
'첫 실점' 오승환, 팀 승리는 지켜
상태바
'첫 실점' 오승환, 팀 승리는 지켜
  • 권대순 기자
  • 승인 2014.04.03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음 7-4 승리...세이브 기록 안돼

[스포츠Q 권대순 기자] 오승환(32·한신 타이거즈)이 일본무대 진출 후 첫 실점을 기록했다.

오승환은 3일 일본 오사카 교세라돔에서 열린 2014 일본 프로야구 주니치 드래곤즈전에서 1이닝을 2피안타 1실점으로 막아내며 팀의 7-4 승리를 지켜냈다. 세이브는 기록하지 못했고 평균자책점은 4.50이 됐다.  

24개의 공을 던진 오승환의 최고 구속은 152km였다.

▲ 오승환이 일본 진출 후 첫 실점을 기록했지만 팀 승리를 지켜냈다. 오승환이 지난해 입단식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지난달 29일 첫 등판에서 1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하고 첫 세이브도 기록했던 오승환은 이날 첫 실점을 기록하며 불안한 모습을 보였다.

첫 타자 노모토 게이에게 우전 안타를 허용한 오승환은 후속 도오누에 나오미치를 중견수 플라이로 처리하며 한숨 돌렸다. 그러나 다음 타자 오시마 요헤이에게 3루타를 맞으면서 첫 실점을 기록했다. 1사 3루로 추가실점이 이어질 수 있었지만 삼진과 3루 땅볼로 후속 타자들을 요리하며 팀 승리는 지켜냈다.

iversoon@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