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3건)
습기에도 끄떡 없는 종이가 있다? 민음사 '82년생 김지영·한국이 싫어서' 등 워터프루프북 출간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책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 여름철은 곤란한 계절이다. 습기가 높아 금방 종이가 울기 때문이다. 민음사에서 ...
김혜원 기자  |  2018-07-12 16:28
라인
'이 별에서의 이별' 출간, 사선(死線)의 경계에 선 장례지도사가 전하는 헤어짐에 대한 이야기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장례지도사가 전하는 '삶'과 '사라짐'의 이야기. 더불어 살아간다는 것의 의...
김혜원 기자  |  2018-07-11 13:19
라인
트럼프 행정부의 '트로피 헌팅' 허가 속 도서 '세실의 전설'이 말하는 진정한 공존은?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인간과 야생 동물의 공존을 이야기하는 도서 '세실의 전설'이 출간을 앞두고 있다.트럼프 대...
김혜원 기자  |  2018-07-10 13:51
라인
대도서관이 집필 한 '유튜브의 신', 예능프로그램 '랜선라이프' 힘입어 자기개발서 13위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인기 유투버 대도서관이 집필한 '유튜브의 신'이 JTBC의 신규 예능 '랜선라이프&...
김혜원 기자  |  2018-07-09 13:32
라인
[베스트셀러] '알쓸신잡' 박사들의 서점가 대결은? 유시민 '역사의 역사' 1위·정재승 '열두 발자국' 5위·유현준 '어디서 살 것인가' 17위 기록...7월 첫주 도서판매 순위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예스24의 종합 베스트셀러 순위에서 유시민 작가의 '역사의 역사'가 1위를 차지했다. 2주...
김혜원 기자  |  2018-07-05 13:25
라인
'노벨 문학상' 수상작가 오르한 파묵, 열 번째 장편 소설 '빨강 머리 여인'... 감상 포인트는?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신작 출간마다 화제를 모아온 노벨상 수상작가 오르한 파묵이 열 번째 장편 소설 '빨강 머리 여인&...
김혜원 기자  |  2018-07-03 17:33
라인
[2018상반기결산] 출판계 메가트랜드는? '페미니즘'과 '나 답게 살기'... 보노보노와 곰돌이 푸 강세 속 아이돌셀러 워너원·레드벨벳·방탄소년단 영향력 확대, 비트코인·주식투자 입문서 증가
[스포츠Q(큐) 김혜원 기자] '베스트셀러를 보면 시대의 동향을 볼 수 있다'는 말이 있다. 책은 시대의 거울로 우리의 ...
김혜원 기자  |  2018-07-03 15:24
라인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 스펜서 존슨 별세, 공감 부른 '자기경영' 지혜들은?
[스포츠Q(큐) 김한석 기자] '누가 내 치즈를 옮겼을까’의 작가 스펜서 존슨이 별세했다. 향년 78세.AP통신 등 미국 언론은...
김한석 기자  |  2017-07-10 12:35
라인
김장훈, 자전적 에세이 '나를 도발한다' 출간… 이외수·전원책·김수로 추천사 화제
[스포츠Q(큐) 김윤정 기자] 가수 김장훈이 자전적 에세이 ‘나를 도발한다’를 출간한 가운데, 작가 이외수와 변호사 전원책, 그리고 배...
김윤정 기자  |  2016-12-22 17:17
라인
'은교' 작가 박범신, 성희롱 논란 휩싸여… "기분이 언짢았다면 사과"
[스포츠Q(큐) 주한별 기자] '은교'·'촐라체' 등의 소설로 독자들에게 사랑받아 왔던 작가 박범신이 성희...
주한별 기자  |  2016-10-22 09:15
라인
자승자강의 뜻 그리고 최선의 가치
[스포츠Q 김주희 기자] 직장인들이 즐겨 읽는 자기 계발서에는 최고 보다는 최선의 가치를 추구하라는 말이 자주 등장한다. 그것은 자승자...
김주희 기자  |  2015-10-21 15:27
라인
잔혹동시, 더이상 확전은 없다?
[스포츠Q 김주희 기자] 대중들의 생각을 거스르기엔~!잔혹동시로 논란을 빚은 동시집 '솔로강아지'가 결국 무리 없이 환수...
김주희 기자  |  2015-05-10 15:26
라인
잔혹동시, 주요 포인트는?
[스포츠Q 이안나 기자] 연일 인터넷상이 시끌벅적하다. 열 살바기 초등생 지은 잔혹동시 때문이다. 먼저 이 동시가 실린 동시집 책을 모...
이안나 기자  |  2015-05-10 11: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